[TV캡처] '사람이 좋다' 이민우 "故 김영애, 오래 오래 좋게 기억됐으면"

입력2018.01.14 08:18 최종수정2018.01.14 08:51
기사이미지
'사람이 좋다' 故 김영애 아들 이민우 / 사진=MBC 사람이 좋다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박혜미 기자] '사람이 좋다' 이민우 최강희가 故 김영애를 그리워했다.

14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배우 故 김영애의 빛났던 66년 인생과 아들 이민우의 어머니를 향한 고백 편이 공개됐다.

이날 이민우는 "배우로서만 최선을 다해 산 사람이 아니라 진짜 한 번도 인생을 허투루 산 적이 없는 사람이다. 좋게 기억됐으면 좋겠다. 오래 오래"라며 어머니 故 김영애를 떠올렸다.

배우 최강희 역시 "슛만 돌아가면 프로셨다. 너무 아름답게 사셨고 너무 생각대로 사셨고. '저렇게 연기가 좋을까' '저렇게 나비처럼 아름다울까 연기하는 모습이'"라며 故 김영애를 그리워했다.

연기 말고는 아무것도 돌아볼 여유가 없었던 故 김영애. 생전 처음 함께 갔었던 여행 사진을 공개하며 그는 "편찮으실 줄 사실 이때까지만 해도 상상도 못 했다. 너무 빨리 가셨다"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또 이민우는 어머니가 몸이 안 좋음에도 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촬영을 강행했던 것에 대해 "암 환자들이 맞는 그 진통제 약이 마법의 약처럼 맞자마자 좋아지는 게 아니라 그정도 통증을 재우려면 강한 것을 맞고 나서도 좀 시간이 걸린다. 그 시간을 너무나 힘들어하셨다. 촬영하실 때는 너무나 긴 시간을 기다려야 했다"라고 설명했다.




박혜미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댓글서비스는 현재 점검 중입니다. 양해 부탁드립니다.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남북정상회담 성공 기원"…정...
연예계 스타들이 남북정상회담 성공 개최를 응원했다. 공효진...
기사이미지
박봄, 마약 심경 고백 처음이 ...
그룹 2NE1 출신 가수 박봄이 심경을 밝혔다. 'PD수첩' 암페타...
기사이미지
조은지 "매니저 남편에 3번 대...
'인생술집' 조은지가 매니저였던 남편과의 러브스토리를 털어...
기사이미지
지단의 전술적 유연성, 결과는 ...
레알 마드리드 지네딘 지단 감독이 갖춘 전술적 유연성이 마르...
기사이미지
김선아 "감우성 시한부 충격, ...
'키스 먼저 할까요' 김선아가 극중 감우성 시한부 설정에 충격...
기사이미지
홍수현 "'공주의 남자' 촬영 ...
홍수현이 '해피투게더'에서 드라마 '공주의 남자'를 촬영할 당...

오늘의 핫 클릭ad

네이버 채널 설정하고 프로야구 무료티켓 받즈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