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우 "故 김영애 투병, 솔직히 기적도 바랐다"(사람이 좋다)

입력2018.01.14 08:42 최종수정2018.01.14 08:42
기사이미지
'사람이 좋다' 故 김영애 아들 이민우 / 사진=MBC 사람이 좋다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박혜미 기자] '사람이 좋다' 이민우가 故 김영애의 투병으로 인해 힘들었던 때를 떠올렸다.

14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배우 故 김영애의 빛났던 66년 인생과 아들 이민우의 어머니를 향한 고백 편이 공개됐다.

이날 이민우는 2012년 췌장암, 2014년 간암, 2015년 림프 전이까지 생전 故 김영애가 힘들게 투병생활을 했던 것에 대해 "처음엔 솔직히 기적도 바랐다. 온열요법 면역 주사 이런 걸 맞다 보면 사라져서 우리가 또 앞으로 행복하게 살 수 있지 않을까도 했었다"라고 말했다.

이민우는 "그러다가 언젠간 인정의 시간이 왔다. 그때부터 정말 힘들었다. 그때가 제일 힘들었다"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이어 그는 "그 시간을 충실하게 보내는 게 되게 중요했다. 그 생각밖에 안 났다. '내가 챙겨야 한다' '남들 울 때 같이 울면 안 된다'"라고 덧붙였다.




박혜미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나탈리 포트만 "12살에 끔...
나탈리 포트만(36)이 13살 어린 나이에 겪은 끔찍했던 성추행 ...
기사이미지
김현중 前여친 사기 혐의 '징역...
검찰이 김현중의 전 여자친구로 알려진 A씨에게 사기미수 및 ...
기사이미지
김수미 "남편 개코, 평소에도 ...
'겟잇뷰티 2018' 김수미가 남편 개코에 대해 언급했다. 23일 ...
기사이미지
정현, 조코비치 잡고 호주오픈 ...
정현이 한국 테니스의 역사를 새로 썼다. 세계적인 스타 노박 ...
기사이미지
故 전태수, 오늘(23일) 발인…...
배우 고(故) 전태수의 발인이 오늘 진행된다. 23일 서울의 한...
기사이미지
소유 "비키니 화보, 너무 말라...
가수 소유가 비키니 화보에 얽힌 사연을 공개했다. 23일 방송...

오늘의 핫 클릭ad

SK매직슈퍼정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