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스프링캠프 첫 청백전 실시…장성우 2홈런 '쾅'

입력2018.02.09 13:01 최종수정2018.02.09 13:01
기사이미지
황재균 / 사진=kt wiz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프로야구 kt wiz가 8일(현지시간) 오후 첫 청백전을 실시했다.

kt는 지난 1일부터 미국 애리조나 투산, 키노 컴플렉스에서 공식 훈련을 소화하고 있다. 8일 열린 청백전에서는 니퍼트, 피어밴드, 고영표 등 주요 투수를 제외하고, 박경수, 유한준, 황재균 등 주전 타자 모두가 경기에 나서며, 컨디션을 점검했다.

청백전은 vic팀과 ddory팀으로 나눠, 팀 당 타자 12명을 라이업에 넣고 진행됐다.

vic팀은 주권을 시작으로 박세진, 이종혁, 금민철, 홍성무, 김민, 김태오가 마운드에 올랐고, ddory팀은 배우열에 이어 김용주, 강장산, 류희운, 엄상백, 최건, 신병률이 차례로 올라 경기 감각을 점검했다.

vic팀은 장성우가 4타수 2안타, 2홈런, 3타점을 기록하는 맹활약으로 ddory팀을 9-4로 이겼다.

첫 청백전에도 여러 선수들의 좋은 모습이 돋보였다.

오랜만에 타석에 선 황재균은 첫 타석에서 안타를 기록하며 좋은 타격감을 과시했다. 또한 오태곤은 4타수 2안타, 올해 군 제대 후, 복귀한 안승한이 3타수 1안타 1홈런으로 좋은 경기 감각을 보여줬다.

투수 중에서는 한화에서 이적한 김용주가 안정적인 제구와 구위를 바탕으로 2이닝 2피안타, 2삼진을 기록했고, 홍성무는 1이닝 전 타자 삼진을 기록하는 등 인상적인 활약을 했다.

또 올해 신인으로 첫 캠프에 참가한 김민과 최건은 140km 중반의 위력적인 직구를 구사하며, 선배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김진욱 감독은 경기 후 "이번 청백전은 선수들의 경기 감각을 점검하는 데, 주안점을 뒀다"며 "대다수 선수들이 베이스 런닝, 수비 등에서 좋은 움직임을 보여줬고, 컨디션을 잘 유지하고 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던 의미 있는 청백전이었다"고 평가했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상습 성폭행 이윤택 구속하라"...
연극 연출가 이윤택에 대한 네 번째 성추행, 성폭행 폭로가 나...
기사이미지
송중기 12년간 한 쇼트트랙 관...
'풍문쇼' 송중기가 쇼트트랙 선수로 활약하다 관둔 이유가 공...
기사이미지
추자현 "우효광에 아이 성별 숨...
'동상이몽2' 추자현이 우효광에게 아이의 성별을 숨겼다고 고...
기사이미지
[ST스페셜]'꼬리잡기' 팀추월서...
'꼬리잡기' 게임인 팀추월에서 스스로 꼬리를 잘랐다. 패배 선...
기사이미지
실베스터 스텔론 '사망뉴스'에 ...
할리우드 배우 실베스터 스텔론이 사망설에 팬들을 안심시켰다...
기사이미지
현영 "내 도움으로 임신한 사람...
'토크몬' 현영이 자신 도움으로 임신한 사람이 3명이나 있다고...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