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영화제 성추행 폭로 파문 '3년 후 부당 해고당해'

입력2018.02.09 14:33 최종수정2018.02.09 14:33
기사이미지
부산국제영화제 / 사진=아시아경제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부천국제영화제 조직위 전 직원이 고위 간부에게 성추행 당했다고 폭로해 파문이 일고 있다.

8일 채널A 보도에 따르면 영화계 원로이자 부천영화제 고위 간부 A씨는 조직원 직원이었던 유지선 씨를 성추행했고 3년 뒤 피해자를 해고했다.

유지선 씨는 채널 A와 인터뷰를 통해 "다른 사람들도 다 있는 가운데 내게 '청바지를 예쁘게 입었다'면서 아무렇지 않게 엉덩이를 만졌다"고 말했다. 유씨는 해당 사건 이후 부천시에 문제를 제기했지만 사건 발생 3년 후인 2016년 9월 조직위에서 해고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대해 A씨는 "손바닥으로 친 거여서 (엉덩이는) 걸렸을 수도 있는데 성추행을 한 적은 없다"고 해명했다.

한편 유 씨는 또 다른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부당 해고와 관련한 명예훼손과 관련한 민사소송을 2년째 진행 중이며 성추행 사건은 공소시효가 만료된 상태라 소송을 진행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양예원 카톡 대화 공개 파문 "...
유튜버 양예원씨가 스튜디오 A 실장에게 강압적인 분위기 속에...
기사이미지
백종원, 원테이블 눈물 쏟게 한...
'백종원의 골목식당'이 2049 시청률 'TOP 3'를 차지했다. 25...
기사이미지
아빠가 된 비X이동건, 시청자 ...
아빠가 된 월드스타 비와 배우 이동건. ‘스케치’로 한 층 섬...
기사이미지
추신수, KC전 6회 볼넷출루…3...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가 3출루 경기를 펼쳤다. 추신수는 2...
기사이미지
나한일 "첫사랑 정은숙 두고 고...
나한일이 정은숙과의 40년 러브스토리 및 결혼식을 올리게 된 ...
기사이미지
아이아이 측 "'불장난' 라이브 ...
듀오 아이아이가 라이브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아이아이 측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