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파 프리뷰]손흥민, 아스널전 출격 준비 끝…'북런던 더비' 첫 골 도전

입력2018.02.10 09:00 최종수정2018.02.10 09:00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손세이셔널' 손흥민(토트넘)이 '북런던 더비'에서 골 사냥에 도전한다.

토트넘은 10일(한국시간) 오후 9시30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아스널을 상대로 2017-2018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맞대결을 펼친다.

토트넘과 아스널은 북런던을 연고지로 하고 있는 지역 라이벌이다. 때문에 두 팀의 맞대결은 '북런던 더비'로 불리며, 치열하기로 이름이 높다.

현재 토트넘은 14승7무5패(승점 49)로 5위를 달리고 있다. 3위 리버풀(승점 51), 4위 첼시(승점 50)와의 차이가 크지 않아, 아스널을 꺾으면 3위까지 도약할 수 있다.

하지만 아스널도 쉽게 물러설 생각은 없다. 아스널은 13승6무7패(승점 45)로 6위에 처져 있다. 하지만 토트넘을 꺾는다면 토트넘과의 차이를 승점 1점으로 좁힐 수 있어, 도약을 위해서는 반드시 승리가 필요하다.

토트넘의 손흥민은 '북런던 더비' 첫 골 사냥에 나선다. 손흥민은 토트넘에 입단하고 세 번째 시즌을 치르고 있지만 아직 아스널을 상대로 골을 기록하지 못했다. 소속팀의 가장 큰 라이벌전을 상대로 세 시즌 째 골이 없다는 것은 분명 아쉬운 부분이다.

손흥민은 이번에야 말로 그동안의 아쉬움을 풀어낸다는 각오다. 다행히 최근 기세도 나쁘지 않다. 손흥민은 1월 프리미어리그 4경기에서 2골 1도움을 기록해, 잉글랜드프로축구선수협회(PFA) 1월의 선수에 선정됐다. 지난 8일 열린 뉴포트 카운티와의 FA컵에서도 에릭 라멜라의 골을 도우며 좋은 경기력을 선보였다.

손흥민과 호흡을 맞출 해리 케인, 크리스티안 에릭센, 델레 알리 등도 최근 좋은 경기력을 발휘하고 있어, 이번에는 그동안의 한을 풀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아스널 역시 겨울 이적시장을 통해 영입한 피에르 에메릭 오바메양, 헨리크 미키타리안이 가세해, 두 팀의 맞대결에서는 뜨거운 화력전이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종국, 윤은혜·송지효 사귄 ...
'미운 우리 새끼' 김건모의 어머니가 김종국의 과거 연인들을 ...
기사이미지
김어준 "미투? 진보 분열 위한 ...
김어준 딴지일보 총수가 최근 사회 전반에 번지고 있는 성추행...
기사이미지
씨엘, 평창 올림픽 폐막식서 '...
그룹 2NE1(투애니원) CL(씨엘)이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폐막...
기사이미지
'은메달' 한국 여자 컬링, 결승...
한국 여자 컬링이 값진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은정(스킵, ...
기사이미지
곽도원 성희롱 의혹에 "'미투 ...
곽도원 측이 성희롱 배우라는 설에 강경한 태도로 선을 그었다...
기사이미지
"조재현 캐릭터, 최대한 빠른 ...
'크로스' 측이 성추문에 휩싸인 배우 조재현의 하차와 관련한 ...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