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운찬 KBO 총재, 美·日 등 해외 프로야구 커미셔너들과 회동

입력2018.02.12 10:07 최종수정2018.02.12 10:07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KBO 정운찬 총재가 미국, 일본, 대만 등 해외 프로야구 커미셔너들과 만나 국가간 프로야구의 상호교류와 우호협력관계 증진에 대해 논의한다.

정운찬 총재는 13일 미국으로 출국해 오는 14일 미국 뉴욕에 있는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사무국에서 롭 만프레드 커미셔너를 만난다. 정총재는 이 자리에서 KBO 리그 통합마케팅을 위한 첫 걸음으로 MLB의 통합마케팅 전략과 성공 사례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정운찬 총재는 오는 16일 플로리다에서 훈련 중인 SK와이번스 캠프를 돌아본다. 오는 17일에는 애리조나로 이동해 21일까지 넥센 히어로즈, LG 트윈스, NC 다이노스, kt 위즈의 훈련장을 차례로 방문한다. 또한 메이저리그에서 활약중인 오승환, 류현진, 추신수 선수를 만나 세 선수의 국위 선양의 노고를 치하하고 금년의 성공적인 활약에 대해서도 격려할 예정이다.

이후 정운찬 총재는 귀국길에 LA에서 박찬호 KBO 국제홍보위원과 함께 전 LA다저스 구단주인 피터 오말리를 만나 KBO 리그 발전에 대해서 조언을 구할 예정이다.

정운찬 총재는 오는 28일 다시 일본으로 출국해 미야자키, 오키나와 등지 에서 캠프를 열고 있는 두산 베어스, KIA타이거즈, 한화 이글스, 롯데 자이언츠, 삼성 라이온즈의 훈련장을 찾아 선수단을 격려하고 연습경기를 참관한다. 내달 3일에는 나고야돔에서 열리는 일본과 호주 대표팀의 평가전을 관람한다.

한편 정운찬 총재는 내달 3일 경기에 앞서 일본 NPB 사이토 아츠시 커미셔너, 대만 CPBL 우즈양 커미셔너, 호주 ABL 캠 베일 CEO와 회동을 갖고 아시아 야구발전과 각국 간 협력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유재명 10월 띠동갑 연하 신부...
배우 유재명이 5년 교제한 띠동갑 연하의 연극배우와 결혼한다...
기사이미지
'슈돌' 박주호 딸 나은, 등장만...
'슈퍼맨이 돌아왔다' 새 가족 축구선수 박주호의 딸 나은의 등...
기사이미지
'히든싱어5' 양희은 "암 걸려 ...
‘히든싱어5’ 양희은이 황당했던 일화를 공개했다. 19일 방...
기사이미지
박성현 "연장 접전 끝에 우승해...
"연장 접전 끝에 우승해서 더 기분이 좋다" 짜릿한 역전 우승...
기사이미지
'아침마당' 방탄주부단 "방탄소...
'아침마당' 방탄주부단이 자신의 꿈을 밝혔다. 20일 방송된 K...
기사이미지
트와이스 첫 영화 '트와이스랜...
트와이스의 첫 영화 '트와이스랜드(TWICELAND)'가 개봉돼 관객...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