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일오비X먼데이키즈 '텅 빈 거리에서' 오늘(13일) 발매…당시 사용 악기로 녹음

입력2018.02.13 14:51 최종수정2018.02.13 14:51
기사이미지
공일오비 '텅 빈 거리에서' / 사진=MCC엔터테인먼트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인턴기자] 공일오비(015B)의 리메이크 프로젝트 '앤솔로지(Anthology)'의 마지막 곡이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13일 공일오비 관계자 측은 "'앤솔로지' 프로젝트의 마지막 곡은 1990년 발표된 1집 '015B'의 수록곡이자 데뷔곡인 '텅 빈 거리에서'로, 오늘(13일) 저녁 6시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고 밝혔다.

윤종신이 객원 보컬로 참여했었던 '텅 빈 거리에서'는 정석원과 장호일이 이번 프로젝트의 마지막 곡으로 남겨두는 등 데뷔곡 이상의 의미를 담고 있다. 특히 의도적으로 현대적인 재해석을 배제하고 원곡의 편곡을 그대로 재연주한 점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또 당시 사용했던 악기들도 어렵게 구해 녹음을 진행했다고.

러닝타임까지도 원곡과 똑같이 만들었고, 90년대 당시의 감정을 살리기 위해 공일오비의 초기 멤버 '조성민'이 코러스로 참여하기도 했다.

공일오비는 멤버들은 물론 팬들에게까지 의미가 있는 노래 '텅 빈 거리에서'의 객원 보컬을 마지막까지 고민한 끝에 그룹 먼데이 키즈에게 의뢰를 했고, 먼데이 키즈 역시 흔쾌히 이번 프로젝트를 수락하면서 성사됐다.

먼데이 키즈는 이진성의 호소력 짙은 보컬과 서정적인 멜로디라인이 돋보이는 '가을안부'로 최근 각종 음원차트 상위권에 오르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어, 이번 '텅 빈 거리에서' 역시 기대감을 높인다.

먼데이 키즈는 곡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몇 번의 녹음 과정을 거쳤을 정도로 곡에 대한 애착을 보여주며 원곡과 같지만 다른 '텅 빈 거리에서'를 탄생시켰다는 후문이다.

한편 '텅 빈 거리에서'는 기존에 발매되었던 신현희와 김루트 '친구와 연' 윤종신 '엄마가 많이 아파요' 오왠 '세월에 흔적 다 버리고' 카더가든 '그녀의 딸은 세 살이에요' 심규선 '어디선가 나의 노랠 듣고 있을 너에게'에 이은 '공일오비 앤솔리지'의 마지막 음원이다.




김샛별 인턴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윤아 "특출난 외모? 실력적으로...
‘효리네 민박2’ 윤아가 손님에게 조언을 했다. 18일 방송된...
기사이미지
오나미 "못생김의 대명사, 망가...
"'오나미'라는 이름만 들어도 웃음이 나는 사람이 되고 싶어요...
기사이미지
이윤택, 성추행 이어 성폭행 폭...
연극 연출가 이윤택이 성추행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성폭행 폭...
기사이미지
데뷔전 우승, 고진영의 인상적 ...
고진영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공식 데뷔전에서 우승 ...
기사이미지
최희 "프리랜서 초기 다양한 시...
원조 야구 여신 최희가 프리랜서 선언을 한지 어느덧 5년이 훌...
기사이미지
하리수, '페미니즘'에 대하여 [...
가수 겸 배우 하리수가 페미니즘에 대한 소신을 전했다. 최근...

오늘의 핫 클릭ad

SK매직슈퍼정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