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정 실격, 이유는 마지막 코너에서 나온 '임페딩'

입력2018.02.13 22:27 최종수정2018.02.13 22:27
기사이미지
사진=아시아경제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최민정의 실격 이유는 마지막 코너에서 나왔던 '임페딩(상대 선수를 미는 반칙)'이었다.

최민정은 13일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펼쳐진 쇼트트랙 여자 500m 결승전에서 42초586으의 기록으로 2위에 올랐다. 하지만 석연찮은 판정으로 페널티를 받고 실격됐다.

최민정의 실격 사유는 상대 선수를 미는 반칙인 임페딩이었다. 최민정은 마지막 구간에서 아리아나 폰타나(이탈리아)를 제치고 나가는 과정에서 손을 썼고, 이는 그대로 페널티로 적용됐다. 아쉬웠지만 판정에 승복할 수 밖에 없었다.

최민정은 "후회 없는 경기를 펼쳐서 만족스럽다. 열심히 준비했으니 결과에 대해서는 후회하지 않기로 다짐했다"면서 "결과를 받아 들이고 남은 세 종목에 집중하겠다"고 말하며 남은 경기에서 최선을 다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한편 최민정은 오는 17일 자신의 주종목인 여자 1500m에서 금메달을 노린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함소원 18세 연하 남편' 진화...
배우 함소원(42)과 남편 진화(24)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22...
기사이미지
김원희, 이영자에게 존경받는 ...
이영자가 김원희를 가장 존경하는 연예인으로 꼽았다. 지난 2...
기사이미지
한예슬 지방종 의료사고 "흉터 ...
한예슬 의료사고를 의사 홍혜걸이 분석, '의료사고'가 맞다고 ...
기사이미지
[ST포커스]'2전3기' 류현진, WS...
류현진(LA다저스)이 물오른 삼진쇼를 선보이며 워싱턴 내셔널...
기사이미지
신동엽, 정선희에 "대리만족 그...
'TV 동물농장' 신동엽이 짓궂은 장난으로 정선희를 당황하게 ...
기사이미지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홍...
'전참시'가 또 일을 냈다. 지난 21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

오늘의 핫 클릭ad

네이버 채널 설정하고 프로야구 무료티켓 받즈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