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캡처] '파도야 파도야' 이경진 가족, 간첩으로 몰렸다…이웃 도움에 의심 벗어

입력2018.02.14 09:25 최종수정2018.02.14 09:26
기사이미지
'파도야 파도야' /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박혜미 기자] '파도야 파도야' 이경진이 간첩으로 몰려 잡혀갈 뻔했다.

14일 방송된 KBS2 아침 일일드라마 'TV소설 파도야 파도야'(극본 이현재 이향원·연출 이덕건)에서는 간첩으로 몰려 잡혀갈 뻔한 이옥분(이경진) 가족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옥분 가족은 간첩으로 몰려 경찰들에 끌려갈 뻔 했지만 이웃들의 도움을 받고 의심에서 벗어났다.

경찰이 자리를 뜨자 이옥분은 아이들을 따로 불렀고, "이제부터 엄마가 하는 말 잘 들어. 너희 아버지는 강원도에 돈 벌러 가셨다. 누가 물어보면 그렇게 말해. 너희들도 잊어버리지 말고"라고 당부했다.

그러나 아이들은 "아버지 서울에서 만나기로 한 거 아니에요?" "나도 갈래. 난 아버지한테 갈 거라고. 보내줘"라고 소리쳤다.

이에 이옥분은 "쓸데없는 소리 하지마. 우린 여기서 기다려야 돼. 그렇게든 알고 너희들도 잊어버리지 말아. 아버지 강원도로 돈 벌러 가셨다"고 말했다.

아옥분은 큰 아들 오정훈에게 "정훈아. 이제부턴 네가 아버지 대신이야. 아버지 안 계시는 동안 네가 동생들 잘 다독이고 '내가 이 집안의 가장이다' 그렇게 생각해"라고 부탁했다.

이를 들은 오정훈은 "먼저 어머니께 여쭤볼 말이 있어요. 아버지는 왜 강원도로 가신 거예요? 무슨 일로? 언제쯤 오세요? 오래 걸리세요? 근데 왜 우리 여기서 살아요?"라고 물었다. 그럼에도 이옥분은 아무 대답도 하지 않았다.




박혜미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종국, 윤은혜·송지효 사귄 ...
'미운 우리 새끼' 김건모의 어머니가 김종국의 과거 연인들을 ...
기사이미지
김어준 "미투? 진보 분열 위한 ...
김어준 딴지일보 총수가 최근 사회 전반에 번지고 있는 성추행...
기사이미지
씨엘, 평창 올림픽 폐막식서 '...
그룹 2NE1(투애니원) CL(씨엘)이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폐막...
기사이미지
'은메달' 한국 여자 컬링, 결승...
한국 여자 컬링이 값진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은정(스킵, ...
기사이미지
곽도원 성희롱 의혹에 "'미투 ...
곽도원 측이 성희롱 배우라는 설에 강경한 태도로 선을 그었다...
기사이미지
"조재현 캐릭터, 최대한 빠른 ...
'크로스' 측이 성추문에 휩싸인 배우 조재현의 하차와 관련한 ...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