킴 부탱, 악플 세례에 SNS 계정 비공개 전환

입력2018.02.14 09:13 최종수정2018.02.14 09:13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쇼트트랙 여자 500m에서 동메달을 차지한 킴 부탱(캐나다)이 자신의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13일 오후 강원도 강릉 아이스 아레나에서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500m 결승이 진행됐다. 결승에서는 최민정과 아리아나 폰타나(이탈리아), 부탱, 야라 판케르크호프(네덜란드), 엘리스 크리스티(영국)가 레이스를 펼쳤다.

최민정은 폰타나에 이어 2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하지만 앞서 부탱을 추월하는 과정에서 임페딩 반칙을 해 페널티를 받았다. 이에 따라 판케르크호프가 은메달, 부탱이 동메달을 차지했다.

최민정은 아쉬움 속에 링크를 떠났다. 반면 자신이 메달이 아닌 것으로 생각하고 있던 부탱은 예상치 못한 메달 획득에 기쁨을 만끽했다.

하지만 한국 팬들은 최민정과 부탱이 함께 몸싸움을 벌였는데, 최민정에게만 페널티 판정이 내려진 것을 납득하지 못했다. 몇몇 팬들은 부탱의 SNS 계정을 찾아가 악플 세례를 쏟아냈다. 결국 부탱은 자신의 SNS를 비공개로 전환했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쇼미더머니777' 쿠기 "대기업 ...
‘쇼미더머니777’ 쿠기가 무대를 앞두고 부담감을 드러냈다. ...
기사이미지
'차세대 머슬퀸' 우정원, 청순...
맥스큐와 머슬마니아를 연이어 석권한 '올킬녀' 우정원의 맥스...
기사이미지
아이유, 17세 신인시절 강호동 ...
아이유가 강호동 덕분에 성공에 대한 열망을 불태웠다고 고백...
기사이미지
무너진 류현진, 3이닝 5실점…...
월드시리즈로 향하는 팀은 마지막 7차전에서 결정된다. 밀워키...
기사이미지
"김종진과 전태관은 같은 사람"...
밴드 봄여름가을겨울 김종진과 후배들이 암투병 중인 전태관을...
기사이미지
유희열 "김영하, 女 좋아하는 ...
‘알쓸신잡3’ 유희열이 김영하를 칭찬했다. 19일 방송된 tvN...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