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톡톡]김민석 "올림픽 메달, 운동선수로 가장 큰 영광"

입력2018.02.14 09:22 최종수정2018.02.14 09:22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운동선수로서 가장 큰 영광이다"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 동메달을 거머쥔 김민석이 기쁨의 소감을 전했다.

김민석은 13일 강원도 강릉 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에서 1분44초93의 기록으로 동메달을 따냈다.

김민석의 기존 1500m 최고 기록은 1분46초05였다. 김민석은 가장 큰 무대인 올림픽에서 자신의 최고 기록을 1초 이상 당기며 메달을 따내는 감격을 누렸다. 또한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에서 올림픽 메달을 획득한 최초의 아시아 선수가 됐다.

국제빙상경기연맹(ISU)도 "2016 세계 주니어 챔피언에 올랐던 19세의 김민석이 열정의 물결을 타고 항해했다"고 김민석을 주목했다.

김민석은 "올림픽에서 메달을 딸 것이라고 기대하지 않았는데, 메달을 딸 수 있어서 매우 행복하다"면서 "운동선수로서 올림픽 메달을 딴다는 것은 가장 큰 영광"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김민석은 또 "조국에서 레이스를 할 수 있어 자랑스러움을 느꼈다"면서 "홈관중들은 레이스 내내 나에게 많은 응원을 보냈다. 내 경기력에는 약간의 불만이 있었지만, 응원해준 관객들과 함께 최선을 다할 수 있었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김민석은 팀추월에서도 이승훈, 정재원과 함께 메달 사냥에 나설 예정이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상습 성폭행 이윤택 구속하라"...
연극 연출가 이윤택에 대한 네 번째 성추행, 성폭행 폭로가 나...
기사이미지
송중기 12년간 한 쇼트트랙 관...
'풍문쇼' 송중기가 쇼트트랙 선수로 활약하다 관둔 이유가 공...
기사이미지
추자현 "우효광에 아이 성별 숨...
'동상이몽2' 추자현이 우효광에게 아이의 성별을 숨겼다고 고...
기사이미지
[ST스페셜]'꼬리잡기' 팀추월서...
'꼬리잡기' 게임인 팀추월에서 스스로 꼬리를 잘랐다. 패배 선...
기사이미지
실베스터 스텔론 '사망뉴스'에 ...
할리우드 배우 실베스터 스텔론이 사망설에 팬들을 안심시켰다...
기사이미지
현영 "내 도움으로 임신한 사람...
'토크몬' 현영이 자신 도움으로 임신한 사람이 3명이나 있다고...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