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쉬웠던 1000m' 스피드스케이팅 김현영, "500m 기대해주세요"

입력2018.02.14 19:43 최종수정2018.02.14 19:43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500m를 기대해 주세요."

스피드스케이팅 1000m에 나선 김현영이 1분16초36의 기록으로 주행을 마쳤다. 아쉬운 기록이지만 김현영은 500m에서 더 좋은 성적을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현영은 14일 오후 7시 강릉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1000m 7조 경기에서 1분16초36의 기록으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인코스에서 출발한 김현영은 이나 니오툰(노르웨이)과 함께 레이스를 펼쳤다.

첫 구간인 200m에서 18초06로 통과한 김현영은 600m를 45초84로 통과하며 질주를 이어갔으나 마지막 한 바퀴에서 힘이 바지며 1분16초36의 기록으로 레이스를 끝마쳤다.

이후 김현영은 방송 인터뷰에서 "초반 기록이 좋았던 만큼 500m에서 기대를 해볼 수 있을 것 같다. 500m에서 실수 하지 않는 것이 가장 중요한 목표"라며 500m에서 더 좋은 성적을 내도록 노력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김현영은 홈 팬들의 응원에 대해 "지나갈 때마다 큰 소리로 소리쳐 주셨다. 코치님의 말이 잘 들리지 않았지만 관중들의 응원이 큰 힘이 됐다"라며 응원에 감사하다는 뜻을 전했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스투상반기결산] '예능명가' M...
2018년 상반기 MBC 예능 프로그램은 유독 논란에 발목을 잡히...
기사이미지
[스투상반기결산] '미우새'부터...
2018년 상반기 SBS 예능은 파일럿 프로그램을 최소화 하며 지...
기사이미지
[ST스페셜] 월드컵 역대 미녀★...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1차전 대한민국과 스웨덴의 경기가 18...
기사이미지
세계가 주목한 조현우, FIFA도 ...
조현우의 슈퍼 세이브 행진에 세계도 주목하고 있다. 국제축구...
기사이미지
강주은 "결혼 15년만 권태기, ...
최민수의 아내 강주은’에서 ‘강주은의 남편 최민수’로 타이...
기사이미지
[스투상반기결산] 파업 마친 KB...
KBS 예능국이 2018년 상반기 재도약을 위해 힘찬 날갯짓을 펼...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