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어준 "안희정→정봉주…이명박 각하가 사라지고 있다"

입력2018.03.12 06:42 최종수정2018.03.12 06:42
기사이미지
김어준 / 사진=SBS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김어준 딴지일보 총수가 미투(Me too·나도 당했다) 운동과 관련, 공작적 사고에 대한 의문을 다시 한번 제기했다.

지난 11일 팟캐스트 '다스뵈이다' 14회 영상에서 김 총수는 "안희정에 이어 봉도사(정봉주 전 의원)까지 이명박(MB) 각하가 (관심에서) 사라지고 있다"고 말했다.

김 총수는 "제가 공작을 경고했는데 그 이유는 미투를 공작으로 이용하고 싶은 자들이 분명히 있기 때문"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과거로부터 현재까지 세계적으로 항상 젠더 이슈는 복잡하고 어렵다"면서 "그래서 여기에 공작하는 애들이 끼면 본질이 사라지고 공작만 남는다"고 말했다.

이어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성폭행 의혹 등을 보도했던 JTBC를 거론한 뒤 "JTBC가 젠더 이슈를 사회적 어젠다로 설정한 것은 박수를 받아야 한다"면서 "그러나 최근에 사람들이 JTBC에 불만이 있다. 누구든 비판받을 수 있지만 왜 한쪽 진영만 나오나, 왜 특정영화 출신 배우만 (의혹이) 나오느냐"고 말했다.

그는 "분명하게 한쪽에 (의혹 제기가) 몰려있는 것은 맞다. 그거와 별개로 폭로가 사회인식을 바꾸고 시스템 개선으로 나가는 효과를 봐야 한다"면서 "공작은 맞고, (동시에) 사회운동으로 기회를 살리고, 이 두 개를 받아들이면서 어떻게 돌파할 것인가에 모두의 지혜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 영상은 더불어민주당 민병두 의원의 성추행 의혹이 제기(10일)되기 전날인 지난 9일 인터넷 상에 게재됐다.

앞서 김 총수는 지난달 미투 운동에 대해 "공작의 사고방식으로 보면, (공작을 하는 사람은) 문재인 정부의 진보적 지지자들을 분열시킬 기회라고 생각할 것"라고 주장한 바 있다.




이호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이재명·은수미 조폭 연루설과 ...
'그것이 알고싶다' 이재명 은수미 조폭 연루설 방송에 전 국민...
기사이미지
日 여배우 히가시하라 아키, 포...
'서프라이즈' 히가시하라 아키가 죽음의 블로거라 불린 이유가...
기사이미지
조세호 "무명 아픔, 타인의 시...
'뭉쳐야뜬다' 조세호가 무명시절부터 현재까지 겪고 있는 고민...
기사이미지
'52G 연속출루' 추신수가 남긴 ...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의 연속출루 대장정이 52경기에서 마...
기사이미지
이재명 "조카가 중학생때 조직...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국제마피아'와...
기사이미지
이영자 "매니저 머리, 정해인인...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가 매니저에 애정을 드러냈다. 21...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