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캡처] "김기덕 감독 일그러진 여성 성향, 여자를 몸파는女로 생각"(풍문쇼)

입력2018.03.12 23:27 최종수정2018.03.12 23:27
기사이미지
'풍문쇼' 김기덕 / 사진=채널A 방송 화면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풍문쇼' 김기덕의 일그러진 여성 성향이 드러났다.

12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김기덕 감독의 여배우 성폭력 논란을 집중 조명했다.

이날 한 기자는 김기덕 감독이 연출한 영화 '나쁜 남자'에 출연한 배우 서원 인터뷰를 언급했다. 기자에 따르면 서원은 '나쁜 남자' 촬영 직후 인터뷰에서 "여성에 대해서 잘 못 된 생각을 추측 할 수 있는 인터뷰가 있다. 서원은 인터뷰에서 그런(성적인) 영화만 만든다고 했다. 남성과 여성 관계에서 '여자는 창녀'라고 표현했다. 그분 머릿속에서 여자하면 떠오르는 이미지가 그게 아닐까 싶다"며 "선화 역을 연기하면서 영혼이 다쳤다.영화를 촬영하면서 거의 자폐였다. 말도 안하고 촬여 없을 때 정신 나갔다. 앞으로 감독님 영화는 사양한다고 했다"면서 "지금 생각해 보면 의미심장한 발언이다"고 밝혔다.

이어 이 기자는 "제가 인터뷰를 찾아봤을 때 '나쁜 남자' 이야기 하면 촬영 때 일이 떠올라 표정이 일그러지고 어두워진다고 했다"면서 "서원씨가 현장 기억이 좋지 않았는지 이후로 작품 활동을 안하고 있다"고 말했다.

다른 기자 역시 "김기덕 감독 정신 세계를 알수 있는 또 다른 여배우 증언이 있다. 말씀드리기 힘든 저급한 표현을 완곡하게 표현하겠다"면서 "남자 성기는 권력이다. 여자들이 성기 차지하기 위해 싸운다고 할 때 모욕감을 느꼈다. 여성에 대해서 쉽게 생각하는지 보인다"고 지적했다.




오효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조정석 거미 결혼, 애정 넘쳤던...
조정석 거미 결혼 소식이 전해지며 두 사람이 5년 열애 기간 ...
기사이미지
한국 뜨겁게 달군 내한 배우들 ...
올 상반기 영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데드풀2' 등 신작 ...
기사이미지
"조재현 성폭행 맞다면 합의금 ...
배우 조재현과 재일교포 여배우의 성폭행을 둘러싼 진실게임이...
기사이미지
'네이마르 출격' 브라질, 코스...
브라질의 '에이스' 네이마르가 코스타리카전에 선발 출전한다....
기사이미지
"예측불가 스코어"…'곤지암'부...
작품의 흥행 여부는 그 누구도 예측불가다. 짐작과 다르게 주...
기사이미지
장도연, "짝사랑男 선물? 성인...
'사다드림' 장도연이 19금을 넘나드는 진행으로 시청자들을 사...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