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생명, 정규시즌 최종전서 현대건설 격파…유종의 미

입력2018.03.13 19:41 최종수정2018.03.13 19:41
기사이미지
이재영 / 사진=KOVO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흥국생명이 현대건설을 꺾고 유종의 미를 거뒀다.

흥국생명은 13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7-2018 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과의 정규리그 최종전에서 세트스코어 3-2(23-25 25-21 16-25 27-25 15-9)로 승리했다.

이미 최하위가 확정됐던 흥국생명은 홈에서 열린 정규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승리하며 8승22패(승점 26)으로 시즌을 마쳤다. 현대건설은 14승16패(승점 46)로 3위에 오르며, 2위 IBK기업은행(21승9패, 승점 61)과 플레이오프를 치르게 됐다.

크리스티나와 이재영은 각각 32점, 24점을 기록하며 승리를 견인했다. 이한비도 9점을 보탰다. 현대건설에서는 양효진이 27점으로 분전했지만,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경기는 현대건설이 도망가면, 흥국생명이 추격하는 양상으로 전개됐다. 현대건설이 양효진의 활약을 앞세워 1세트를 25-23으로 가져가자, 흥국생명도 이재영, 크리스티나로 맞불을 놓으며 2세트를 25-21로 만회했다.

그러자 현대건설은 양효진의 블로킹과 황민경의 서브에이스를 앞세워 3세트를 25-16으로 따냈다. 하지만 흥국생명은 4세트를 듀스 접전 끝에 27-25로 가져오며 승부를 마지막 5세트까지 끌고 갔다.

5세트에서 웃은 팀은 흥국생명이었다. 이재영, 크리스티나가 번갈아 득점을 성공시켰고, 김나희의 블로킹까지 보태며 현대건설의 추격 의지를 꺾었다. 결국 흥국생명이 5세트를 15-9로 마무리 지으며 기분 좋은 역전승을 거뒀다.

한편 현대건설은 오는 17일 화성실내체육관에서 IBK기업은행을 상대로 플레이오프 1차전을 갖는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이영애·박찬호를 안방에서 만...
지상파 3사(KBS MBC SBS)가 민족 대명절 추석을 맞아 2018년에...
기사이미지
'미녀의 야수'부터 '염력'까지...
추석 연휴 첫째 날,휴머니즘이 돋보이는 영화들이 안방 문을 ...
기사이미지
['진짜 사나이 300' 첫방] 오랜...
‘진짜 사나이 300’이 화려한 부활을 예고했지만 어딘가 익숙...
기사이미지
손흥민, '3연패' 토트넘을 구하...
토트넘이 3연패 수렁에 빠져있다. 다가오는 브라이튼 앤 호브 ...
기사이미지
KBS, 퀴즈 먹방 가족=대세 예능...
지상파 3사(KBS MBC SBS)가 민족 대명절 추석을 맞아 2018년에...
기사이미지
MBC, 명절 대표 '아육대'부터 ...
MBC는 짧은 추석 연휴에도 기존에 명절마다 선보였던 특집 프...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