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펠리페 33점' 한국전력, 시즌 최종전서 삼성화재 제압

입력2018.03.13 20:46 최종수정2018.03.13 20:46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한국전력이 정규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삼성화재를 제압했다.

한국전력은 13일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7-2018 V리그 남자부 삼성화재와의 홈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0(25-19 26-24 28-26)으로 승리했다.

정규시즌 일정을 마친 한국전력은 17승19패(승점 54)로 4위에 자리했다. 다만 5위 KB손해보험(18승17패, 승점 51)의 잔여 경기 결과에 따라 순위가 바뀔 수 있다.

이미 2위가 확정됐던 삼성화재는 22승14패(승점 61)를 기록했다. 삼성화재는 18일 대한항공을 상대로 플레이오프 3차전을 갖는다.

펠리페는 33점으로 승리의 주역이 됐다. 전광인은 13점, 서재덕은 7점을 보탰다. 주축 선수들이 빠진 삼성화재에서는 김정호가 15점, 손태훈과 김나운이 9점으로 분전했다.

한국전력은 경기 초반부터 펠리페, 전광인이 동반 폭발하며 1세트를 25-19로 쉽게 가져왔다.

삼성화재는 2세트 들어 김정호를 중심으로 반격을 시도했다. 하지만 한국전력은 승부를 듀스까지 끌고간 끝에 26-24로 승리, 유리한 고지에 올라섰다.

승기를 잡은 한국전력은 3세트에서도 듀스까지 가는 접전을 펼쳤지만 펠리페의 활약과 안우재의 블로킹으로 28-26을 만들며 경기에 마침표를 찍었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단독] 한상진 父, 3억원대 사...
배우 한상진이 #빚투 논란에 휩싸였다. 아버지(67)가 3억원대...
기사이미지
전현무·한혜진 결별설에 묵묵...
방송인 전현무와 모델 한헤진의 결별설이 또 다시 불거졌다. ...
기사이미지
'조재현 성폭행' 주장 재일교포...
재일교포 여배우가 조재현에게 과거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
기사이미지
문우람·이태양, 승부조작 선수...
"브로커 조경식으로부터 정보를 제공 받아 승부조작한 선수는 ...
기사이미지
'섹션TV' 산이 "내게 인격모독...
'섹션TV' 산이가 콘서트장에서 자신을 모독한 관객들에게 법적...
기사이미지
성은채, 中 재력가와 결혼 발표...
방송인 성은채가 중국인 사업가와 결혼한다. 성은채는 22일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