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투' 제니퍼 로페즈 "'가슴 보여달라'던 감독…공포스러워"

입력2018.03.16 15:31 최종수정2018.03.16 15:31
기사이미지
제니퍼 로페즈 / 사진=제니퍼 로페즈 SNS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할리우드 배우 겸 팝스타 제니퍼 로페즈(49)가 전 세계적으로 번지고 있는 성폭행 및 성추행 고발운동 '미투'에 참여했다.

16일(한국시간) 패션잡지 바자(Bazzar)는 제니퍼 로페즈가 과거 성추행을 당했던 경험을 밝혔다고 전했다. 그는 인터뷰에서 데뷔 초 영화 촬영 당시를 떠올리며 "감독이 나에게 셔츠를 벗고 가슴을 보여달라고 했다. 하지만 나는 응하지 않았다. 잘못된 행동임을 알았기 때문에 거절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제니퍼 로페즈는 당시 느낀 심경에 대해서도 토로했다. 그는 "윗옷을 벗지 않겠다고 말했을 때 심장이 빠르게 뛰며 공포에 사로잡혔다"며 "'나를 고용한 사람인데 내가 무슨 짓을 한 거지?'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전했다.

앞서 제니퍼 로페즈는 지난 1월 열린 '제75회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 할리우드 여배우들이 '타임즈업(Times up)' 물결을 일으킨 날, 푸에르토리코에서 반 성폭력을 외치는 연설을 했다. '타임즈업'(Time's up-이제 그만해!)은 배우와 작가, 감독, 프로듀서 등 할리우드 업계서 일하는 여성 300여 명이 미국 내 성추행과 성폭력, 성차별 문제 해소를 위해 1월 1일 결성한 단체다. 제니퍼 로페즈는 해당 운동을 후원하고 있다.




이호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전현무♥한혜진, 결별설 제기에...
공개 열애 중인 방송인 전현무와 모델 한혜진이 결별설에 휩싸...
기사이미지
로운, 겸손 성실이 만들어 낸 ...
그룹 SF9 컴백 준비와 '여우각시별' 촬영 준비를 병행했던 로...
기사이미지
'아는형님' EXID 혜린 "매일 라...
'아는형님'에서 그룹 EXID 혜린이 데뷔 후 멤버들 몰래 아르바...
기사이미지
서울, 승강 PO 1·2차전 합계 4...
FC서울이 2019 시즌에도 K리그1에서 경기한다. 서울은 9일 서...
기사이미지
'박서원 대표♥' 조수애 아나운...
박서원 두산매거진 대표와 결혼하는 조수애 전 JTBC 아나운서...
기사이미지
"실망시키고 싶지 않아"…'전참...
'전지적 참견 시점' 코미디언 이영자가 아름다운 도전을 했다....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