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member0416"…공승연부터 윤균상까지, 세월호 4주기 추모 동참 [ST이슈]

입력2018.04.16 09:59 최종수정2018.04.16 09:59
기사이미지
공승연 윤현민 윤균상 등 세월호 추모 / 사진=각 연예인 인스타그램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박혜미 기자] 세월호 참사 4주기를 맞아 스타들도 추모의 뜻을 전하고 있다.

세월호 참사가 발생했던 2014년 4월 16일. 그로부터 벌써 4년이라는 시간이 흘렀다. 오늘(16일)은 세월호 참사 4주기를 맞는 날이다. 이에 공승연 윤현민 윤균상 이상민 정가은 등 스타들도 자신의 SNS에 노란리본 사진을 게재하며 추모에 동참하고 있다.

공승연은 "세월호 4주기 잊지않겠습니다. 며칠 전 라디오에서 이 노래를 듣고 잠시 멈췄습니다"라며 팝페라가수 임형주의 세월호 추모곡 '천 개의 바람이 되어'를 자필로 써 노란리본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윤현민은 "기억해, 봄"이라는 글과 함께 "#remember0416 #세월호 4주기"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였으며, 노란 리본 이미지를 함께 게재해 추모의 뜻을 전했다.

윤균상은 "#416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노란리본 이미지를 게재했고, 이어 "노란리본은 정치가 아닙니다. 시비가 걸고 싶으시면 얼굴 보고 시비 걸어보시든가"라는 글을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이상민은 "REMEMBER 2014. 4. 16"이라는 메시지가 적힌 노란리본 사진을 올리며 세월호 4주기를 기억했고, 정가은은 "한해 한해 더 마음이 아프네요. 미안하고 미안하고 미안합니다. #세월호 4주기 #잊지 않겠습니다"라며 희생자들을 추모했다.

또 AOA 민아는 "#세월호4주기 #잊지 않겠습니다 #그날 바다"라고, 슈퍼주니어 예성은 "20140416 #잊지 않겠습니다"라고, 핫펠트 예은은 "'그날, 바다' 보고 왔습니다. 진실이 밝혀질 때까지 #잊지 않겠습니다 #remember0416"라고 말하며 애도 행렬에 동참했다.

이외에도 딘딘, 남태현, 전효성, 김재우 효민 등의 스타들 역시 자신의 SNS를 통해 세월호 참사 희생자들을 향한 애도의 마음을 전하며 뜻을 함께 하고 있다.

한편 지난 2014년 4월 16일에는 세월호 여객선이 침몰하는 사고로 승객 300여 명이 사망하는 참사가 발생했다. 이에 KBS와 MBC 등 각 방송사들은 세월호 4주기를 맞아 희생자들을 기리기 위한 추모 방송을 진행할 예정이다.




박혜미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단독] 강신일x이유영, 영화 '...
배우 강신일, 이유영이 부녀 연기를 펼친다. 13일 한 영화 ...
기사이미지
"감독은 아직 가택구금中 많이 ...
러시아 영화 '레토'에 출연한 배우 유태오가 영화 개봉을 앞둔...
기사이미지
'2018 어워즈' 올해의 영화, 중...
늘 그랬듯 2018년 역시 연예계는 분주하게 굴러갔다. 눈부신 ...
기사이미지
이강인, 출격 준비 끝냈으나 결...
이강인(발렌시아)이 챔피언스리그 교체 명단에 포함되며 맨체...
기사이미지
김태우 측 장인 사기 의혹 해명...
김태우 측이 장인어른과 관련된 사기 의혹에 관해 입장을 전했...
기사이미지
수지 측 변호인 "원스픽쳐 스튜...
가수 겸 배우 수지가 유튜버 양예원이 주장한 비공개 촬영회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