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형의 집' 왕빛나, 한상진·유서진에 복수의 칼 갈았다 "기어나가게 만들 거야" [텔리뷰]

입력2018.04.16 20:28 최종수정2018.04.16 20:28
기사이미지
'인형의 집' /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인형의 집' 왕빛나가 한상진과 유서진에게 복수의 칼을 겨눴다.

16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극본 김예나·연출 김상휘)에서는 은기태(이호재)에게 장명환(한상진)과 헤어지지 않겠다고 말하는 은경혜(왕빛나)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은경혜는 가족을 비롯한 주치의인 김효정(유서진)까지 있는 자리에서 "할아버지 저 이혼 못 해요, 안 해요. 저 이 사람과 결혼할 때 이 사람 정말 갖고 싶었어요. 없으면 못 살 것 같았어요. 저 그때 이 사람 진짜 사랑했어요. 그리고 지금도 이 사람 여전히 사랑해요"라고 선언했다.

은경혜가 장명환을 불편해하는 줄로 알았던 은기태는 적잖게 당황했고, 장명환과 김효정 역시 은경혜의 예상치 못했던 행보에 깜짝 놀랐다.

은경혜는 장명환을 향해 "당신도 나와 같은 마음이죠? 말해봐요"라고 말했다. 이에 장명환은 얼떨떨해하며 "나도 당신 사랑해. 이혼하고 싶지 않아"라고 말했다. 이 모습을 보던 김효정은 점점 표정이 안 좋아졌다.

은경혜는 "죄송해요. 잘할게요 저 이 사람하고 행복하게 잘 살게요 할아버지"라고 쐐기를 박았고, 김효정을 향해 웃어보였다.

이후 은경혜는 홀로 차 안에서 "장명환, 김효정 난 절대 너희 놔주지 않아"라며 "너희들이 쥐고 있는 내 비밀. 너희가 물고 늘어졌던 그 약점, 무용지물로 만든 후에 두 번 다시는 날 물어뜯지 못하게 팔과 다리 다 꺾어 놓고 내 집과 내 회사에서 기어나가게 만들 거야"라고 읊조렸다.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위스플' 편파방송 논란에 권은...
'프로듀스48'이 이른바 '위스플' 특혜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
기사이미지
"지우개가 필요해" 김혜진, 류...
배우 김혜진이 근황을 공개했다. 21일 김혜진은 자신의 인스...
기사이미지
그 어느 때보다 뜨거운 여자친...
그룹 여자친구(소원, 예린, 은하, 유주, 신비, 엄지)의 여름은...
기사이미지
데니스 텐 살해 용의자 2명 모...
2014 소치 올림픽 피겨스케이팅 남자싱글 동메달리스트 데니스 ...
기사이미지
닉쿤 여동생 셰린 "오빠의 최근...
'팀셰프'에 출연한 2PM 닉쿤의 여동생 셰린이 오빠의 연애에 ...
기사이미지
임수향 "차은우와 20살 동갑, ...
'아는 형님' 임수향이 7살 연하 차은우와 동갑내기로 보이기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