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힘?' 류현진, 아내 배지현 아나운서 떴다 하면 '무패'

입력2018.04.17 14:10 최종수정2018.04.17 14:10


[스포츠투데이 서영진 기자] 류현진(LA다저스)이 시즌 2승을 거머쥐었다.

류현진은 17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 파크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동안 93구를 던져 3피안타(1피홈런) 9탈삼진 2실점(2자책)으로 호투했다. 류현진의 시즌 평균자책점은 2.79에서 2.87(15.2이닝 5자책)로 소폭 상승했다.

류현진의 투구 내용도 인상적이었지만 응원 차 경기장을 찾은 아내 배지현 아나운서의 모습도 눈길을 끌었다. 배지현 아나운서는 지난 11일 류현진이 오클랜드 어슬레틱스와 경기에서 시즌 첫 승을 신고할 때도 경기장을 방문했다. 당시 류현진은 6이닝 1피안타 8탈삼진 1볼넷 무실점으로 활약했다.

이날도 마찬가지였다. 아내가 현장을 찾자 류현진은 호투를 선보였고, 시즌 2승째를 신고했다. 류현진은 올 시즌 아내 배지현 아나운서가 방문한 경기에서는 무패 기록을 써내려 가고 있다.




서영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댓글서비스는 현재 점검 중입니다. 양해 부탁드립니다.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한예슬 의료사고 논란, 청와대 ...
배우 한예슬이 지방종 제거 수술을 받다가 의료사고를 당한 가...
기사이미지
임청하 유부남과 삼각관계부터 ...
홍콩 배우 임청하와 한국 배우 정우성의 만남이 화제되고 있는...
기사이미지
홍윤화 '30kg 다이어트 목표' 1...
개그우먼 홍윤화가 결혼을 앞두고 다이어트 중인 근황을 공개...
기사이미지
'골프여제' 박인비, 세계랭킹 1...
'골프여제' 박인비가 세계랭킹 1위 탈환에 기뻐하면서도 담담...
기사이미지
차범근 한채아 '며느리 사랑은 ...
차범근 한채아가 각각 예비 며느리와 예비 시아버지에 대한 애...
기사이미지
장혁, 40세 차이 늦둥이 딸 위...
'뭉쳐야 뜬다' 장혁이 늦둥이 딸을 위해 금연을 결심했다. 24...

오늘의 핫 클릭ad

네이버 채널 설정하고 프로야구 무료티켓 받즈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