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차드 기어 세 번째 부인 알렉산드라 실바 누구?…'33살 연하+금수저'

입력2018.04.18 14:32 최종수정2018.04.18 14:32
기사이미지
리차드 기어 세 번째 부인 알렉산드라 실바 / 사진=알렉산드라 실바 인스타그램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박혜미 기자] 할리우드 배우 리차드 기어가 결혼 소식을 전하며, 그의 세 번째 부인 알렉산드라 실바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스페인 출신의 실바는 리차드 기어보다 33살이나 어린 '금수저'다. 실바의 아버지는 레알 마드리드 풋볼 클럽의 부사장을 역임했으며 스페인 사교계의 유명인사로 알려졌다.

실바는 2012년 결혼해 아들을 출산했다. 2015년 이혼했으며 이혼 전인 2014년, 리차드 기어를 만났다. 실바는 자신이 운영하는 이탈리아의 한 호텔을 관리하던 중 리차드 기어를 만났다고 전했다.

또한 두 사람은 영화제나 스페인 RAIS 재단에서 펼치는 노숙자 자선 활동 공식 석상에도 함께 모습을 드러내며 애정을 과시하기도 했다. 특히 알렉산드라 실바가 프러포즈로 추측되는 다이아몬드 반지를 끼고 있는 모습이 포착되면서부터 결혼설이 불거졌다.

이로써 실바는 리차드 기어의 세 번째 부인이 됐다. 앞서 리차드 기어는 모델 신디 크로포드, 캐리 로웰과 결혼한 바 있다. 캐리 로웰과의 사이에는 아들 호머가 있다.

한편 리차드 기어는 1980년대 왕성하게 활동한 할리우드 스타로 영화 '사관과 신사' '프리티 우먼'을 통해 인기를 끌었다.




박혜미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서지혜 "'하트시그널2' 임현주...
배우 서지혜가 '하트시그널2' 출연자 임현주 송다은과의 인연...
기사이미지
엑소·방탄소년단·워너원 "보...
풍성한 한가위가 찾아왔다. 주말까지 5일간 달콤한 '꿀' 휴식...
기사이미지
'미녀의 야수'부터 '염력'까지...
추석 연휴 첫째 날,휴머니즘이 돋보이는 영화들이 안방 문을 ...
기사이미지
'멀티히트' 최지만, TOR전 2안...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이 멀티히트를 기록하며 팀 승리를 이...
기사이미지
이영애·박찬호를 안방에서 만...
지상파 3사(KBS MBC SBS)가 민족 대명절 추석을 맞아 2018년에...
기사이미지
MBC, 명절 대표 '아육대'부터 ...
MBC는 짧은 추석 연휴에도 기존에 명절마다 선보였던 특집 프...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