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극장' 염부+환경미화원 안철웅 "사업실패 후 父 권유로 자은도 내려와" [TV캡처]

입력2018.05.16 08:23 최종수정2018.05.16 08:23
기사이미지
'인간극장' 안철웅 / 사진=KBS1 방송화면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인간극장' 안철웅 씨가 자은도로 내려오게 된 사연을 밝혔다.

16일 오전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인간극장'은 '소금꽃이 피었습니다' 3부로 꾸며졌다. 이날 전라남도 신안군 자은도에서 염전을 운영 중인 부자(父子)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7년 동안 자은도 염전에서 아버지와 염부로 살아오며, 동시에 환경미화원으로 근무한 안철웅은 이른 새벽 눈을 떠 염전에 들렀다. 그는 "매일 이 시간에 일어나요. 해가 길어질수록 잠이 없어진다"고 밝혔다.

출근 전 염전에 도착한 안철웅은 "바람이 별로 안 좋아, 남동풍이 불어야 하는데"라며 염전 걱정에 하염없었다. 그가 자은도 고향으로 내려온 것은 서울에서 사업에 실패하고 의기소침하던 때였다. 안철웅은 "자식 중에 제가 제일 못났나 봐요"라며 "아버지가 '혼자 염전일을 못하겠으니, 누군가 와서 염전 일을 해줬으면 좋겠다'고 하셔서 여기 와서 일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호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쇠파이프에 전자담배까지"…더...
그룹 더 이스트라이트 이석철이 소속사 프로듀서 A씨의 폭행과...
기사이미지
강용석 이재명 고소 "김부선 스...
배우 김부선과 스캔들 의혹에 휘말렸던 이재명 경기지사가 무...
기사이미지
유재석♥나경은, 둘째 딸 출산...
개그맨 유재석과 아나운서 나경은 부부가 두 아이의 부모가 됐...
기사이미지
류현진, 반스와 배터리 호흡…...
류현진(LA 다저스)이 오스틴 반스와 호흡을 맞춘다. 류현진은...
기사이미지
양지원 심경토로 "조정석 루머 ...
가수 양지원이 지라시에 대해 해명했다. 양지원은 배우 조정...
기사이미지
강수정, 하버드 출신 남편과 결...
'해피투게더4' 여걸식스 멤버들이 강수정의 비밀 연애를 눈치...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