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리모니 중 쓰러진 박건우, 과한 세리모니에 '경종'

입력2018.05.16 11:18 최종수정2018.05.16 11:18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두산 베어스 박건우가 끝내기 승리 후 세리모니를 하다 쓰러졌다. 다소 격한 세리모니가 펼쳐지던 와중에 양의지가 들고 있던 배트가 박건우의 헬멧을 건드리며 황당 사고가 일어난 것으로 보인다. 선수의 컨디션을 위협할 수도 있는 과한 세리모니에 대해 경종을 울리는 사건이었다.

두산은 1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펼쳐진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SK와이번스와 경기서 김재환의 역전 투런포에 힘입어 6-4로 이겼다. 이날 짜릿한 승리를 거뒀던 두산은 경기 막판 다소 황당한 사고로 승리의 기쁨을 맘껏 누리지 못했다.

이날 박건우는 9회말 동점 적시타를 때려냈고, 김재환의 끝내기 역전 투런포 때 홈을 밟으며 승리의 주역이 됐다.

사건은 김재환의 역전 투런포가 터진 후 발생했다. 박건우는 김재환의 홈런 때 홈 플레이트를 밟았고, 동료들의 과한 축하를 받은 나머지 목 부위에 통증을 호소하며 그라운드에 쓰러졌다.

당시 두산 선수들 대부분이 뛰쳐나와 끝내기 승리를 자축했고, 이 상황에서 양의지에 손에 들려 있던 배트가 박건우의 헬멧을 치며 박건우가 충격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경기장에는 급하게 의료진이 투입됐고, 이후 박건우는 일어나서 그라운드를 빠져나갔다.

이번 사태로 끝내기 등 극적인 순간에서 과한 세리모니를 펼치는 것에 대한 논란이 일고 있다. 일각에서는 선수들의 컨디션 유지와 부상 방지 등을 위해서 선수들 스스로 과격한 세리모니를 자제해야 한다는 의견도 나오고 있다. 선수들이 사고의 당사자가 될 수 있는 만큼 조심할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이영자, '전지적 참견 시점' 대...
방송인 이영자의 반가운 '먹방'을 다시 볼 수 있게 됐다. 지...
기사이미지
배두나·손석구 측 "열애 사실...
배우 배두나 손석구 소속사가 두 사람의 열애설에 대해 입장을...
기사이미지
함소원 "연하남편과 결혼 100% ...
'비디오스타' 함소원이 18세 연하 남편 진화 부모님의 결혼 허...
기사이미지
KBO, 프로야구 성폭행 사건에 "...
KBO가 프로야구 선수 성폭행 사건 경위 파악에 나섰다. 프로...
기사이미지
박지성♥김민지 부부, 딸 언급 ...
'본격연예 한밤' 박지성이 딸을 언급했다. 22일 방송된 SBS '...
기사이미지
'독전', 단연 '신세계' 이을 범...
'독전'(감독 이해영 · 제작사 용필름)에는 마약 조직원들과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