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세연·윤시윤 열애설 부인 "친해서 생긴 오해" 해프닝 일단락 [ST이슈]

입력2018.05.16 14:19 최종수정2018.05.16 14:21
기사이미지
윤시윤 진세연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윤시윤 진세연의 열애설이 불거진 가운데 양측 다 "사실 무근"이라고 반박했다.

진세연 소속사 관계자는 16일 스포츠투데이에 "진세연에 직접 확인한 결과, 열애는 전혀 아니다"고 밝혔다.

이어 관계자는 "'대군-사랑을 그리다' 배우들이 5개월 정도 함께 촬영을 했고, 대부분 또래들이지 않나. 또 윤시윤 배우는 (진세연의) 상대배우다 보니까 얘기를 많이 해서 이런 해프닝이 벌어진 것 같다"고 설명했다.

윤시윤 소속사 측도 "진세연과 열애는 전혀 사실무근"이라고 부인했다.

앞서 한 매체는 최근 종영한 TV조선 드라마 '대군-사랑을 그리다'에서 호흡을 맞춘 윤시윤과 진세연이 실제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두 사람은 촬영장에서도 둘만의 시간을 보내거나, 파트너 이상의 친밀함을 보였다. 현장 관계자들도 둘의 사이를 눈치 챌 정도였다고.

하지만 양측 모두 열애설에 대해 즉각적으로 "황당하다"는 입장을 내면서 두 사람의 열애설은 해프닝으로 일단락됐다.

윤시윤은 1986년생으로 2009년 '지붕뚫고 하이킥'으로 데뷔, 드라마 '제빵왕 김탁구' '이웃집 꽃미남' '최고의 한 방' 등에 출연했다. 현재 KBS '1박 2일’에 출연 중이다.

1994년생인 진세연은 '괜찮아 아빠딸'로 데뷔해 '내딸 꽃님이' '각시탈' '옥중화' 등에 출연했다.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마이크로닷 부모 사기설, 빠른 ...
가수 마이크로닷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확산된 사기설과 관련해...
기사이미지
'국가부도의 날' 절망스러웠던 ...
너무도 절망스럽고 원통했던 국가부도 위기에 직면한 사람들의...
기사이미지
판빙빙 중국 공산당 입장 옹호...
탈세 논란 이후 망명설, 납치설 등의 소문에 휩싸인 중국 톱스...
기사이미지
봉사활동 조작의혹 안바울, 대...
대한유도회가 병역특례 봉사활동 조작 의혹을 받고 있는 국가...
기사이미지
['제3의 매력' 종영] 작가 필력...
'제3의 매력'이 뒷심을 잃고 휘청이더니 결국 찝찝함 속에 막...
기사이미지
'그것이 알고싶다' 故 강슬기, ...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무참히 살해당한 강슬기 씨 사건이 대...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