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 29득점' 한국, 도미니카공화국에 풀세트 접전 끝 승…VNL 첫 승

입력2018.05.16 19:45 최종수정2018.05.16 19:45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배구여제' 김연경이 29득점으로 한국의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첫 승을 이끌었다.

차해원 감독이 이끄는 여자 배구 대표팀은 16일 오후 중국 닝보에서 열린 도미니카공화국(이하 도미니카)과의 2018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2차전에서 세트 스코어 3-2(26-24, 25-27, 21-25, 25-14, 15-13)로 승리했다. 한국은 이날 승리로 1승 1패를 기록, VNL 첫 승을 맛봤다.

한국은 김연경을 중심으로 경기를 풀었다. 1세트 23-21에서 24-24까지 추격을 허용했으나 김연경의 득점, 상대 범실로 1세트를 가져왔다.

2세트 한국과 도미니카 공화국은 엎치락 뒤치락 치열한 승부를 벌였다. 22-20으로 앞서던 한국은 김연경의 강타가 블로킹에 걸리는 등 점수를 내주며 25-25 듀스 상황까지 끌고갔다. 도미니카는 곤잘레스가 2연속 득점으로 2세트를 따냈다.

한국은 3세트 6-8에서 6-15로 순식간에 점수를 내줬다. 차해원 감독은 과감히 김연경을 빼고 4세트를 대비했다.

김연경이 다시 나선 한국은 7-7에서 김수지의 속공 득점으로 흐름을 탄 후 김연경의 연타, 서브 등으로 15-8을 만들며 승기를 잡았다. 이후 25-14로 4세트를 확보하며 승부를 마지막 5세트로 끌고 갔다.

도미니카는 5세트 초반 7-3까지 앞서 나갔다. 그러나 한국은 김연경와 박정아의 후위 공격으로 5-7로 추격했다. 이후 11-11 상황에서 상대 속공이 아웃됐고, 김수지의 블로킹으로 14-12을 만든 후 경기를 마무리 지으며 승리를 챙겼다.

한편 한국은 17일 오후 8시 반 중국과 대회 3차전을 치른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살림남2' 미나, 돌아가신 父에...
'살림남2' 미나가 돌아가신 아버지 앞에서 눈물을 보였다. 18...
기사이미지
김태원 "새로운 취미 유체이탈,...
'라디오스타' 김태원이 새로운 취미에 대해 언급했다. 18일 ...
기사이미지
지코·조현아가 밝힌 저작권료 ...
'라디오스타' 지코와 조현아가 저작권료에 대해 언급했다. 18...
기사이미지
민유라, "겜린 나태해졌다…후...
민유라와 알렉산더 겜린으로 구성된 아이스댄스팀의 해체를 두...
기사이미지
박진영 "음원순위 조작 의혹, ...
JYP 엔터테인먼트 대표 박진영이 음원 순위 조작 의혹에 대해 ...
기사이미지
이찬오, 김원과 레스토랑 오픈 ...
마약 투약 혐의로 재판 중인 이찬오 셰프가 배우 김원과 새 레...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