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넛, 키디비 또 조롱했나…앨범 홍보+김치 티셔츠 입고 법정行

입력2018.05.17 18:00 최종수정2018.05.17 18:00
기사이미지
블랙넛 키디비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성적 모욕 혐의를 받는 래퍼 블랙넛이 이해할 수 없는 기행으로 비난을 자초했다.

17일 오후 2시 30분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성폭력 범죄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과 모욕죄 등으로 피소된 블랙넛의 3차 공판이 진행됐다. 키디비는 증인으로 참석했다.

이날 공판에는 지난 1, 2차 공판에 불출석했던 증인으로 출석했다. 비공개 증인 심문에 이어 블랙넛은 "모욕 의도가 없었다"는 입장을 재차 밝혔다.

그러나 블랙넛은 이날 취재진 앞에서 기행을 벌여 논란을 생산했다. 변호인과 함께 법원에 등장한 블랙넛은 취재진 앞에서 청남방을 벗어 티셔츠를 내보였다. 흰 티셔츠에는 '실키보이즈 앨범 많이 들어주세요'라는 글자가 적혀 있었다. 블랙넛은 최근 박성진과 함께 실키보이즈를 결성하고 지난 6일 새 앨범을 발표한 터. 취재진이 자신을 찍을 것을 의식하고 일부러 앨범 홍보를 자행한 셈이다.

심지어 티셔츠 뒷면에는 '8.kimchi'라는 문구와 함께 김치 그림이 그려져 있었다. 이는 유아인이 과거 자신의 SNS에 "I feel kimchi. studio concrete"라는 글과 함께 올린 사진으로 그는 지난 15일 칸 국제 영화제를 위해 인천국제공항으로 출국할 당시에도 해당 그림이 프린트된 티셔츠를 입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그러나 블랙넛은 앞서 키디비를 '김치녀'로 비하해 논란을 일으킨 바. 사실상 키디비를 재차 조롱했다고 해석할 수 있는 여지가 충분한 그림이었다.

아직 아무런 판결이 나지 않은 상황이다. 반성의 기미 없는 블랙넛을 향한 대중의 비난은 계속되고 있다.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박해진 연락두절→오해", '사...
'사자'가 임금 미지급으로 제작 중단 사태를 빚은 데 이어 박...
기사이미지
유승준 컴백? 17년째 일방통행
가수 유승준이 11년만에 컴백을 예고했다. 여론은 여전히 냉담...
기사이미지
황우슬혜, 최근 결별…공개 열...
배우 황우슬혜가 최근 결별했다. 21일 소속사 화이브라더스는...
기사이미지
한화, 호잉과 총액 140만 달러...
제라드 호잉(29·Jared William Hoying)이 2019시즌에도 한화 ...
기사이미지
EXID, 솔지까지 2년만 완전체 ...
그룹 EXID가 자신들만의 매력 '걸크러쉬'를 내세워 약 2년 만...
기사이미지
'제3의 매력' 이솜 "저도 이해...
‘베이비 페이스 모델’로 유명세를 떨치던 이솜이 다양한 표...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