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예원 촬영 관계자 "계약 아래 이루어진 일…강요한 적 없어"(뉴스룸)

입력2018.05.17 20:31 최종수정2018.05.17 20:31
기사이미지
'뉴스룸' 양예원 /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양예원과 관련된 스튜디오 관계자들이 '뉴스룸' 취재진에게 성추행은 없었다고 주장했다.

17일 저녁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시사/교양프로그램 '뉴스룸'에서는 양예원의 성추행 폭로에 관해 보도했다.

이날 '뉴스룸'은 커플을 주제로 한 동영상을 만든 뒤 유명해진 양예원의 성추행 사건에 대해 집중했다. 양예원은 자신의 SNS에서 성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3년 전 아르바이트로 모델일을 하러 갔다가 피해를 입었다는 것. 이후 양 씨는 속옷을 입을 것을 강요당하고 회원으로 불리는 남성 20명이 자신을 둘러싸고 사진을 찍었다고 폭로했다. 또 이 과정에서는 성추행도 있었다는 것.

이에 관해 기자는 "이렇게 협박과 성추행을 당하며 사진 촬영을 당했는데, 최근 이 사진들이 사이트를 통해 유포됐다. 양 씨가 지목한 당시 스튜디오는 현재 다른 곳으로 이동했다"고 전했다.

그런가 하면 기자는 해당 스튜디오 관계자의 입장도 밝혔다. 기자는 "관계자는 취재진과의 통화에서 모두 양 씨와의 계약 아래 이루어진 일이고, 강요한 사실도 신체를 만진 일도 없다고 주장했다"고 보도했다.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박미선 측 "가해 차량, 음주 아...
방송인 박미선이 3중 추돌 사고를 당한 가운데 뒤에서 들이받...
기사이미지
유키스 동호 "성격차로 이혼 결...
유키스 출신 동호가 이혼 사실을 밝혔다. 지난 2008년 유키스...
기사이미지
주지훈 "삐뚤어질 수 있던 상황...
'암수살인'에서 주지훈이 연기한 살인범 태오는 배우들이 한 ...
기사이미지
호날두 퇴장은 적절했나…차후 ...
크리스티아노 호날두가 새 팀 유벤투스에서 챔피언스리그 첫 ...
기사이미지
미나♥류필립, '살림남2' 하차 ...
미나, 류필립 부부가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 2' 하차 소감을 ...
기사이미지
조인성 "누군가 내 여친 된다면...
'라디오스타' 조인성이 남들은 알지 못하는 힘든 점에 대해 언...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