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서 "파격적 장면 담긴 '버닝', 부모님 반대 없었다" [인터뷰 비하인드]

입력2018.06.01 08:30 최종수정2018.06.01 08:30
기사이미지
'버닝' 전종서 / 사진=CGV아트하우스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채윤 기자] 배우 전종서가 배우의 길을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최근 서울 종로구 팔판동 한 카페에서 영화 '버닝'(감독 이창동·제작 파인하우스필름)에 출연한 전종서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전종서는 배우의 길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연기를 할 때는 아예 다른 세상에 있는 거 같다. 또 연기를 할 때는 내가 거짓말을 할 수가 없다. 나라는 사람 자체가 온전하게 드러난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런 내 모습을 보면서 나라는 애가 어떤 애인지 객관적인 시각으로 내 모습을 보는 게 재미있다. '나한테 저런 모습도 있었어? 저렇게 말을 할 수도 있고 저렇게 울 수도, 웃을 수도 있네?' 이렇게 생각하면서 보는 것이 재미있다"고 웃으며 말했다.

하지만 부모님은 연기를 하는 것을 반대했었다고. 전종서는 "어릴 때는 멋도 모르고 연기를 하고 싶다고 했다. 처음에는 부모님도 반대를 하셨지만 시간이 흘러 이렇게 배우가 됐다"며 "부모님은 어렸을 때부터 저를 키운 방식이 '이건 너한테 좋지 않은 거야. 그렇지만 선택은 너의 몫이야' 이런 식의 교육을 하셨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내가 선택한 것들에 대해서는 부모님께서는 반대를 안 하신다. '버닝'이 파격적인 장면이 있는 작품이었지만 나에 대한 믿음이 있었기 때문에 반대를 안 하셨다. 특히 시나리오를 어머니께 보여드렸는데 스토리 자체를 너무 좋아하셨다"고 덧붙였다.

한편 '버닝'은 유통회사 알바생 종수(유아인)가 어릴 적 동네 친구 해미(전종서)를 만나고, 그녀에게 정체불명의 남자 벤(스티븐 연)을 소개받으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지난 17일 개봉했다.




이채윤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제2의 소녀시대' 걸그룹 네이...
'제2의 소녀시대'로 기대를 모으는 신예 걸그룹이 데뷔한다. ...
기사이미지
'정우성 저격' 윤서인, 실검 1...
웹툰 작가 윤서인이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 인증 사진...
기사이미지
"저 배우 누구?" 충무로가 발...
매년 충무로에는 새로운 스타가 등장한다. 기존에 주목받지 못...
기사이미지
러시아·우루과이, 16강 진출 ...
개최국 러시아, 남미 전통의 강자 우루과이가 2018 러시아 월...
기사이미지
조재현, 재일교포 여배우 성추...
한 재일교포 여배우가 배우 조재현에게 과거 성추행을 당했다 ...
기사이미지
올해 흥행 영화 TOP 7…외화가 ...
2018년 상반기 박스오피스는 외화가 점령했다. 그중에서도 마...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