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캡처] 배철수·전원책·유시민, 만나자마자 '티격태격' (배철수의 선거캠프)

입력2018.06.13 16:50 최종수정2018.06.13 16:50
기사이미지
'배철수의 선거캠프' /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배철수의 선거캠프' 배철수, 유시민, 전원책이 첫 만남부터 티격태격해 웃음을 줬다.

13일 방송된 MBC '배철수의 선거캠프'에서는 유시민 작가, 전원책 변호, DJ 배철수가 모여 개표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유시민은 전원책의 의상을 보고서는 "아니 오늘 양복을 입고 오라고 했는데 왜 안 입었어요"라며 딴지를 걸기 시작했다. 전원책은 제작진의 인솔에 "분장실에 왜 오라는 거야"라며 투덜댔다.

이후 배철수는 "어서 오세요. 반갑습니다"라며 두 사람을 맞았다. 이에 전원책은 "'반갑습니다'라니까 북한에서 내려온 사람 같네"라며 농담을 건넸다. 이어 "왜 차 들어오는 것부터 찍고 그래요"라며 딴지를 걸었다.

유시민은 "MBC에서 선거 방송의 예능화를 추진하나"라고 덧붙였다.

전원책은 1972학번이라는 배철수에게 "생각보다 많으시네"라며 선제공격을 했다. 이어 "머리 염색을 안 하고, 콧수염까지 하얘지니까 나는 생각보다 늙었다고 생각했어"라고 설명했다.

이에 배철수는 "변호사님이 저한테 그렇게 이야기하시면 안 됩니다"라고 반격했고, 유시민은 "왜 그 한약은 머리가 나다 말아요"라며 전원책을 공격했다.

한편 '배철수의 선거캠프'는 13일 오후 3시 50분부터 생방송으로 진행, 오후 4시 50분부터 이어서 방송되는 개표방송 '선택 2018'에도 출연해 분석과 토론을 이어간다.




이호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고현정 '조들호2', 벌써 따라붙...
아직 고현정에게는 '리턴'이라는 꼬리표가 따라다닌다. 14일 ...
기사이미지
D급 감성 'YG전자', 셀프디스하...
YG가 PD들을 영입하며 콘텐츠 제작에도 손을 뻗치더니 'YG전자...
기사이미지
지대한 "일류, 이류만 행복한가...
"삼등도 즐겁게 놀 수 있어요." 최근 부산광역시 해운대 중동...
기사이미지
'연습생 신화' 장학영, 승부조...
연습생으로 선수 생활을 시작해 국가대표에 이름을 올렸던 '연...
기사이미지
양미라, 17일 결혼 앞두고 웨딩...
배우 양미라의 웨딩화보가 공개됐다. 지난 9월 강남구 논현동...
기사이미지
주윤발 재산환원 "2000억 ...
홍콩 배우 주윤발이 전 재산을 기부한다고 밝혔다. 최근 주윤...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