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FA, 13일 총회 개최…2026년 월드컵 개최지 및 참가국 확대 논의

입력2018.06.13 17:12 최종수정2018.06.13 20:22
기사이미지
지안니 인판티노 FIFA 회장 / 사진=스포츠투데이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국제축구연맹(FIFA)이 오는 2026년 월드컵 개최지를 위한 총회를 연다.

FIFA는 13일(현지시간) 러시아 모스크바 엑스포센터에서 제68차 FIFA 총회를 개최한다. FIFA는 이번 총회를 통해 오는 2026년 월드컵 개최지를 결정하고,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참가국을 48개국으로 확대하는 방안을 논의한다.

유력한 개최지 후보는 북중미 3개국 미국, 캐나다, 멕시코다. 아프리카의 모로코와 유치 경쟁을 벌이고 있는 북중미 3개국은 총회에서 실시될 회원국 투표에서 한 발 앞서고 있다. 이들이 개최지 사전 평가에서 5점 만점에 4점을 받은 반면 모로코는 2.7점을 마크했다.

이번 총회에서는 회장의 사망으로 인해 불참을 선언한 코소보와 개최지 선정에 뛰어든 4개국을 제외한 206개국이 투표권을 행사한다.

북중미 3개국의 2026년 월드컵 유치가 확정될 경우 미국은 지난 1994년 이후 32년 만에 월드컵을 다시 열게 된다. 멕시코는 지난 1970년, 1986년에 이어 세 번째로 월드컵을 유치한다. 캐나다는 한 번도 월드컵을 개최한 적이 없다.

한편 한국은 FIFA 평의회 회원인 정몽규 회장과 홍명보 대한축구협회 전무, 전한진 사무총장, 박용수 국제팀장이 총회에 참석할 예정이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닐로 사태' SNS 마케팅으로 차...
닐로 역주행에 대한 의심의 바람에 가요계를 비롯해 문화체육...
기사이미지
김희애 "연년생 두 아들, 식사 ...
'미운우리새끼' 김희애가 두 아들 육아 달인 면모를 뽐냈다. ...
기사이미지
고두심 "제주도=고두심? 어린 ...
'집사부일체'에서 고두심이 제주도 대표 타이틀을 뺏겼다고 밝...
기사이미지
러시아서 웃겠다던 손흥민, 아...
러시아 월드컵에서는 웃겠다던 손흥민이 약속을 지키지 못했다...
기사이미지
강형욱, 아들 주운과 '슈돌' 첫...
'개통령' 강형욱이 '슈돌'에 아들 주운과 함께 첫 등장을 했다...
기사이미지
황교익 "故 김종필 징글징글, ...
'수요미식회' 출연 중인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이 김종필 전 국...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