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체육회 여성 간부 A씨, 최민경 前 쇼트트랙 대표 성추행 의혹으로 검찰 송치

입력2018.06.13 18:00 최종수정2018.06.13 18:00
기사이미지
최민경 주무 / 사진=아시아경제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최민경 전 쇼트트랙 동계올림픽 금메달리스트를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는 대한체육회 여성 간부 A씨가 검찰에 송치됐다.

서울 송파경찰서는 12일 "대한체육회 여성 간부 A씨를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2017년 울산의 한 노래방에서 쇼트트랙 국가대표를 역임한 대한체육회 최민경 학교체육부 주무의 얼굴에 강제로 입을 맞추며 얼굴을 핥았다는 의혹이 일며 논란에 휩싸였다.

최민경 주무는 지난 2002년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3000m 계주 대표로 나서 금메달을 획득한 빙상 영웅이다. 최민경 주무는 지난 2011년부터 대한체육회에 근무하고 있다.

최민경 주무는 지난 4월 17일 자신의 성추행 피해 사실을 폭로하고 여성 간부 A씨를 형사 고발했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물괴' 김명민X혜리, 韓 최초 ...
한국 최초 크리처 액션 사극 '물괴'가 오는 9월 관객들을 찾아...
기사이미지
황보라 "연인 차현우, 날 좋아...
배우 황보라가 '인생술집'에서 배우 하정우의 동생 차현우를 ...
기사이미지
흔한 청춘 로맨스? 직업·외모...
‘로맨스 패키지’는 시즌제가 될 수 있을까. 15일 방송된 SB...
기사이미지
류현진, 105일 만에 선발 복귀...
류현진이 105일 만의 선발에서 오스틴 반스와 함께 호흡을 맞...
기사이미지
엠마 스톤 "10대 때 비혼주...
할리우드 배우 엠마스톤이 인터뷰를 통해 30세가 되면서 달라...
기사이미지
김보민 아나 "전기요금 폭탄? 1...
'그녀들의 여유만만' 김보민 아나운서가 여름철 전기요금 폭탄...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