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멕시코·캐나다, 2026년 월드컵 유치…24년 만의 '공동개최'

입력2018.06.13 20:08 최종수정2018.06.13 20:08
기사이미지
사진=아시아경제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미국, 멕시코, 캐나다가 오는 2026년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을 공동으로 개최한다.

FIFA는 13일(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 엑스포센터에서 제68차 FIFA 총회를 개최해 오는 2026년 월드컵 개최 국가를 선정했다. 그 결과 공동 유치를 신청한 북중미 3개국, 미국, 멕시코, 캐나다가 개최지로 결정됐다.

이번 총회에서는 유치를 신청한 국가 등을 제외한 203개국이 투표권을 행사했다. 미국, 멕시코, 캐나다는 아프리카의 모로코를 제치고 가장 많은 득표를 기록했다. 이번 공동 개최는 지난 2002년 한일 월드컵 이후 24년 만이다.

이로써 미국은 지난 1994년 이후 32년 만에 월드컵을 다시 열게 됐다. 멕시코는 지난 1970년, 1986년에 이어 세 번째로 월드컵을 유치한다. 캐나다는 첫 번째 월드컵을 치르게 됐다.

한편 오는 2026년 월드컵은 본선 참가국이 종전 32개국에서 48개국으로 늘어난다. 월드컵은 북중미 3개국의 10여 개 도시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징역 4년6월' 황민 측 "포기하...
배우 박해미 남편인 뮤지컬 연출가 황민이 징역 4년 6개월을 ...
기사이미지
'2018 어워즈' 올해의 영화, 중...
늘 그랬듯 2018년 역시 연예계는 분주하게 굴러갔다. 눈부신 ...
기사이미지
마이크로닷, 부모 사기 논란 후...
'한밤'에서 래퍼 마이크로닷의 잠적설을 제기했다. 11일 방송...
기사이미지
돋보였던 손흥민, 1대1 찬스 무...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날카로운 모습을 보였지만 득점에는 ...
기사이미지
허지웅, 암 투병 고백 "악성 림...
방송인 허지웅이 암 투병 중인 근황을 공개했다. 12일 오전 ...
기사이미지
김부선 증거 부족, 이재명 스캔...
이재명 경기지사와 배우 김부선 스캔들이 불기소 처분됐다. 1...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