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레에다 히로카즈 '어느가족' 칸 황금종려상 받고 아베에 축하받지 못한 사연

입력2018.06.14 12:20 최종수정2018.06.14 12:20
기사이미지
고레에다 히로카즈 영화 '어느 가족' 스틸 / 사진=티캐스트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올해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거장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가족영화 마스터피스 '어느 가족'이 개봉 직후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일본 열도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오는 7월 26일 개봉하는 '어느 가족'은 할머니의 연금과 훔친 물건으로 살아가는 가족이 우연히 길에서 떨고 있는 다섯 살 소녀를 데려와 함께 살게 되면서 벌어지는, 어쩌면 보통의 가족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8일 일본 현지에서 개봉한 '어느 가족'이 폭발적인 스코어로 개봉주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어느 가족'의 첫 주 스코어는 61만3582명으로 '데드풀 2'를 2위로 밀어냈으며, 이 같은 기록은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의 첫 주 스코어 46만9944명을 훌쩍 뛰어넘었다.

일본 언론은 '어느 가족'의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 이후 연일 '어느 가족' 관련 뉴스를 쏟아냈고,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 작품 중 최고 흥행을 기록할 것"이라는 전망과 함께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더욱이 '어느 가족'의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은 일본 작품으로는 이마무라 쇼헤이 감독의 '우나기' 이후 21년 만의 쾌거로 더욱 이목을 집중시켰다.

하지만, 이 같은 쾌거에 아베 신조 총리가 침묵으로 일관하자 일본의 정치권에서도 '어느 가족'이 화두에 오르며 문화, 정치 전반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아베 총리는 국제적인 문화?스포츠 이벤트에서 자국인의 수상에 대해 축하를 전해왔고, 최근에도 지난 2월 평창동계올림픽에서 남자 피겨스케이팅 하뉴 유즈루,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고다이라 나오가 금메달을 땄을 때 자신의 SNS에 축하 메시지와 직접 통화를 해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어느 가족'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에 침묵한 것과 대조를 이룬다.

아베 총리의 침묵에 대해 평소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일본의 정치, 문화에 대해 소신 있는 발언을 해왔기 때문이라는 반응이 지배적인 가운데, 야당에서는 아베 총리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가 일고 있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은 지난 6일 일본 현지 기자회견에서 "최근 일본 영화가 정치 사회 문제를 다루지 않는다고 해외에서 지적받고 있다. 흥행을 고려하다 보니 대형 배급사조차 정치적 주제를 풀어내는 데 소극적이었던 것이 사실"이라고 소신 있는 발언을 했고, 이에 우익 세력이 일제히 비난하며 우익 성향의 한 방송인은 SNS에 아베 총리의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축하에 대해 "침묵하는 것이 국가의 품격"이라고 남기기도 했다.

한편, 7월 26일 국내 개봉 확정과 함께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은 '어느 가족'에 대해 "가족의 의미에 대해 지난 10년 동안 생각해온 것을 모두 담은 영화"라고 전해 고레에다 히로카즈 표 가족영화를 기다려온 국내 관객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단독] 정지영 감독 차기작 '블...
정지영 감독과 배우 조진웅의 만남이 성사될 수 있을까. 영...
기사이미지
"산체스, 부모 사기피해 댓글 ...
래퍼 마이크로닷 소속사가 부모의 사기 혐의 피소에 대해 사실...
기사이미지
故 장자연 검찰청탁 있었다…"...
故 장자연 사건에 검찰 청탁이 있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20...
기사이미지
과정·결과 잡은 벤투호, 남태...
실험이라는 과정, 승리라는 결과 모두 잡았다. 그러나 남태희...
기사이미지
손석희 JTBC 대표이사 승진…보...
JTBC가 채널 간판인 손석희 앵커를 대표이사에 승진시켰다. ...
기사이미지
재벌가 아들과 결혼하는 아나운...
조수애 JTBC 아나운서가 박서원 두산매거진 대표와 결혼한다는...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