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법변호사' 차정원 "최민수 돌발행동? 촬영장서도 장난기 많아" [인터뷰 비하인드]

입력2018.07.12 08:00 최종수정2018.07.12 08:00
기사이미지
차정원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문수연 기자] '무법변호사' 차정원이 배우들과의 남다른 팀워크에 대해 말했다.

최근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있는 스포츠투데이에서 tvN 드라마 '무법변호사(극본 윤현호·연출 김진민)'에 강연희 역으로 출연한 배우 차정원과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차정원은 극 중 엄마 역이었던 배우 염혜란과의 호흡을 묻는 말에 "제가 극 중 '무벤저스'와 대립하다 보니 법정 신에서도 혼자 앉아 있고 외로웠다. 그래도 촬영장에서 염혜란 선배님이 가장 많이 챙겨주셔서 감사했다. 같이 찍는 신이 많다 보니 대기도 함께했는데, 따뜻한 말도 많이 해주시고 정말 잘 챙겨주셨다. 제가 혼자 앉아 있으니까 오셔서 다독거려주시고 항상 좋게 말씀해주셨다"고 답하며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주연으로 극을 이끌었던 이준기와 서예지에 대해서는 "이준기 선배님은 비타민 같은 존재다. 한 번도 인상을 쓰신 적이 없다. 누구를 만나도 항상 먼저 말을 건네주시는데 장난기도 있고 재치 있다. 선배님과 함께 다니는 스태프도 다들 에너지가 넘치신다. 밝은 선배님의 영향을 받은 게 아닐까 싶다. 촬영장 분위기 메이커다"라며 "서예지 씨는 극 중 반대 세력에 있다 보니 친해질 계기가 많이 없어서 아쉬웠다. 하지만 만날 때마다 '언니 힘들죠?'라고 물어봐 주곤 했다"고 전했다.

그런가 하면 차정원은 드라마 방송에 앞서 진행된 제작발표회에서 바닥에 드러눕는 돌발행동으로 화제를 모았던 최민수에 대해서도 말했다. 그는 "제작발표회 때는 선배님이 장난기가 많아서 그러셨던 것 같다. '레디 액션' 전과 후가 가장 다르신 분이다. 이준기 선배님과 춤도 추시고, 두 분이 쉬는 시간마다 장난을 정말 많이 치셨다"고 말했다.

이어 "한번은 리허설 중 '증인으로 안오주(최민수) 채택하겠습니다'라고 하는데 최민수 선배님이 갑자기 빵을 가득 안고 오셔서 다들 웃음이 터졌다. 다 같이 사진도 코믹스럽게 찍고 추억을 남겼다"고 덧붙였다.




문수연 기자 ent@stoo.com
사진=방규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박미선 측 "음주 차량 뒤에서 ...
방송인 박미선이 음주 차량과 3중 추돌 사고를 당했다. 20일 ...
기사이미지
이민정♥이병헌 아들 공개, 붕...
배우 이병헌 이민정 부부 아들이 공개돼 이목이 집중됐다. 최...
기사이미지
조인성 "누군가 내 여친 된다면...
'라디오스타' 조인성이 남들은 알지 못하는 힘든 점에 대해 언...
기사이미지
호날두 퇴장은 적절했나…차후 ...
크리스티아노 호날두가 새 팀 유벤투스에서 챔피언스리그 첫 ...
기사이미지
미나♥류필립, '살림남2' 하차 ...
미나, 류필립 부부가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 2' 하차 소감을 ...
기사이미지
'안시성' 韓 대작 세편 中 1위 ...
'안시성'이 대작 틈세에서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20일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