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종철 "아내 황규림 우울증약 복용, 유서 받고 울고 빌었다" [TV캡처]

입력2018.07.11 10:06 최종수정2018.07.11 10:06
기사이미지
'기분좋은날' 정종철 / 사진=MBC 방송 화면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기분 좋은날' 정종철이 옥주부가 된 이유를 털어놨다.

11일 방송된 MBC '기분 좋은날'에서는 개그맨 정종철이 옥동자에서 옥주부가 된 현재 근황을 공개했다.

이날 정종철은 "제가 낚시, 사진 등에 빠져 있었는데 살림이 매력 있는게 끝이 없더라. 살림은 끝도 없고, 해도 해도 티가 나지 않아서 도전되는 장르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정종철은 "저도 과거에는 진짜 살림 싫어했다. 그리고 가부장 적이었다. 남자가 할 일은 밖에서 돈 많이 벌어서 가져다 주는 거라고 생각했다. 집에 잘 안 들어가고, 아내와 대화 하는 거 별로 좋아하지 않았다. 그것 때문에 아내가 힘들어 했는데 그 모습조차 보고 싶지 않았다"면서 결혼 4년 만에 위기를 겪었다고 털어놨다.

정종철은 "우울증약을 먹고 있는 지도 몰랐다. 그렇게 힘든데 철저하게 외면했다. 그런데 어느날 아내한테 가방 안에 편지가 있다는 문자를 받았다. 그 문자를 보자 마자 내가 뭐를 잘못 한 걸 알았나 보다"며 "근데 가장 안에 있는 게 편지가 아니라 유서였다. 내용은 잊을 수 없고, 제가 평생 가지고 갈 내용이다"고 말했다.

특히 정종철이 밝힌 아내 황규림이 보낸 편지에는 '오빠는 남편 혹은 아빠가 될 준비가 안 된 거 같다. 나 없어도 잘 살 수 있을 거 같다. 오빠는 가족 보다 오빠 자신을 더 사랑하는 거 같다'는 내용이 담겨 있었다. 그는 "이 말을 보자마자 눈물이 쏟아졌다. 바로 아내에게 전화를 걸어 잘못했다고 용서를 빈 뒤에 곁에 있어야 겠다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오효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종국·홍진영 진짜 같아 의...
'미운우리새끼' 김종국 홍진영의 사이를 김종국 어머니도 의심...
기사이미지
톰 크루즈, 손가락·팔꿈치 하...
'런닝맨' 톰 크루즈 헨리 카빌 사이먼 페그가 등장해 손가락 ...
기사이미지
'팬덤'만 열광한 영화 '아수라'...
SBS '그것이 알고싶다' 방영 이후 영화 '아수라'가 재평가받고...
기사이미지
'52G 연속출루' 추신수가 남긴 ...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의 연속출루 대장정이 52경기에서 마...
기사이미지
이재명·은수미 조폭 연루설과 ...
'그것이 알고싶다' 이재명 은수미 조폭 연루설 방송에 전 국민...
기사이미지
유호정 "남편 이재룡 보면 설레...
'미운 우리 새끼' 단아한 줄 알았던 유호정의 화끈 입담이 펼...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