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 "미혼인데 축구공에 급소 타격? 문제없이 튼튼"(라디오스타)

입력2018.07.11 13:04 최종수정2018.07.11 13:04
기사이미지
'라디오스타' 이용 / 사진=MBC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2018 러시아 월드컵 독일전에서 ‘급소 수비’ 명장면을 만들어낸 이용이 ‘라디오스타’에 출연, ‘비뇨기과’에서 연락이 온다고 고백해 큰 웃음을 안길 예정이다. 당시 공이 날라오는 것을 보고도 수비를 위해 피하지 않았다는 그는 급소 건강을 인증하는 한편, ‘브라질리언 왁싱’까지 고백하는 이른바 ‘기승전 급소’ 얘기로 웃음폭탄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11일 수요일 밤 방송될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105분 확대 편성된 '4년 후에 만나요 제발' 특집으로 까방권(까임 방지권) 획득의 주인공인 조현우-김영권-이용-이승우 네 명의 2018 월드컵 국가대표 축구전사들의 화려한 입담과 깜짝 놀랄 만한 노래 실력을 만나볼 수 있다.

이용은 첫 인사부터 “모든 걸 바치고 온 이용입니다”라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그는 독일전에서 위기의 순간 상대팀 토니 크로스의 킥을 막다가 급소를 맞는 아찔한 순간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용은 당시 볼이 날아오는 것을 보고도 수비를 위해 피하지 않았다는 얘기와 함께 역대급 고통을 느꼈던 당시 상황을 소상히 얘기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용은 그의 건강을 걱정하는 이들에게 “튼튼합니다”라는 말로 모든 걱정을 거두게 했는데 “자존심이 상해서 더 누워있었던 거 같아요. 비뇨기과에서 연락도 오고..”라며 너스레를 떨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기도 했다.

특히 이용은 얘기를 나누던 중 브라질리언 왁싱의 경험을 털어놔 모두를 웃음짓게 했는데, 대부분의 모든 얘기가 ‘기승전 급소’ 얘기로 흘러갔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더한다.

무엇보다 아직 미혼인 이용은 소속팀 최강희 감독이 그의 결혼을 걱정한다는 사실을 전하면서 자신의 이상형을 얘기하기도. 또한 과거 여자친구 덕분에 쫄쫄이를 입고 사이클을 탔던 얘기를 하다 모두가 그의 입담에 웃음이 터졌다고 전해져 어떤 이야기를 선보일지 관심을 모은다.

미혼인 이용의 ‘기승전 급소’로 흘러가는 반전 입담과 감출 수 없는 매력은 11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105분 확대 편성해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차태현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오효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종국·홍진영 진짜 같아 의...
'미운우리새끼' 김종국 홍진영의 사이를 김종국 어머니도 의심...
기사이미지
톰 크루즈, 손가락·팔꿈치 하...
'런닝맨' 톰 크루즈 헨리 카빌 사이먼 페그가 등장해 손가락 ...
기사이미지
'팬덤'만 열광한 영화 '아수라'...
SBS '그것이 알고싶다' 방영 이후 영화 '아수라'가 재평가받고...
기사이미지
'52G 연속출루' 추신수가 남긴 ...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의 연속출루 대장정이 52경기에서 마...
기사이미지
이재명·은수미 조폭 연루설과 ...
'그것이 알고싶다' 이재명 은수미 조폭 연루설 방송에 전 국민...
기사이미지
유호정 "남편 이재룡 보면 설레...
'미운 우리 새끼' 단아한 줄 알았던 유호정의 화끈 입담이 펼...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