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갈매기' 신용진, KPGA 시니어 골프대회 정상…통산 14승

입력2018.07.11 17:30 최종수정2018.07.11 17:30
기사이미지
사진=KPGA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부산 갈매기' 신용진이 제8회 그랜드CC배 KPGA 시니어 골프대회(총상금 1억원, 우승상금 1600만원)에서 3타 차를 뒤집는 역전극을 펼치며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개인 통산 14승(KPGA 코리안투어 8승, KPGA 챔피언스투어 6승)째다.

10일과 11일 양일간 충북 청주시에 위치한 그랜드컨트리클럽 남, 서코스(파72·6676야드)에서 열린 본 대회 첫째 날 신용진은 버디 5개와 보기 2개를 묶어 공동 선두 그룹에 3타 뒤진 공동 11위에 자리했다.

대회 최종일 신용진은 보기없이 버디만 6개를 잡아내는 무결점 플레이를 선보이며 6타를 줄여 최종합계 9언더파 135타로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우승으로 KPGA 챔피언스투어 통산 6승을 거둔 신용진은 지난 2014년 KPGA 챔피언스투어 데뷔 후 2015년 2승을 하며 그 해 상금왕에 올랐고 지난해에도 KPGA 챔피언스투어에서 3승을 쓸어 담는 활약으로 생애 두 번째 KPGA 챔피언스투어 상금왕에 등극한 바 있다.

경기 후 신용진은 "최근 골프가 잘 안돼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다. 체중도 급격하게 줄어들었다. 골프를 잘 하려고 하는 욕심이 너무 컸던 것 같다. 이번 대회는 큰 기대 없이 출전했지만 정말 집중해서 열심히 경기했다. 이렇게 좋은 결과를 얻어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신용진은 지난 2014년부터 KPGA 코리안투어와 KPGA 챔피언스투어를 병행하고 있으며 올 시즌은 현재까지 각 투어에서 5개 대회씩 출전하고 있다.

신용진은 "사실 체력적으로 조금 힘들다. 하지만 '제61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 이후 샷감과 컨디션이 서서히 올라오고 있다. 골프 선수로 활동하기 시작한 지 올해로 30년째다. 의미가 남다른 해인만큼 KPGA 코리안투어에서는 다시 한 번 우승에 도전해보고 싶고 KPGA 챔피언스투어에서는 한 시즌 내내 꾸준한 모습을 보이는 것이 목표"라고 힘줘 말했다.

같은 장소에서 펼쳐진 만 60세 이상이 출전하는 그랜드시니어부문 '제8회 그랜드CC배 KPGA 그랜드시니어 골프대회(총상금 3000만원, 우승상금 450만원)’에서는 최윤수가 최종합계 6언더파 138타로 우승컵을 품에 안았다.

지난 2016년 KPGA 챔피언스투어 1회 대회(그랜드 시니어) 이후 약 2년만에 정상에 오른 최윤수는 이번 우승으로 KPGA 챔피언스투어 그랜드시니어부문에서 총 19번째 우승을 수확했다. 최윤수는 KPGA 코리안투어에서 11승, KPGA 챔피언스투어 시니어부문에서는 26승을 일궈냈다.

최윤수는 개인통산 우승 기록을 56승으로 경신했다.

한편, KPGA 챔피언스투어는 오는 8월 23일부터 25일까지 현대 솔라고 컨트리클럽(충남 태안군 소재)에서 열리는 '에이프로젠 제약 제22회 KPGA 시니어 선수권대회'로 투어 일정을 이어간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마이크로닷 부모 사기설, 빠른 ...
가수 마이크로닷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확산된 사기설과 관련해...
기사이미지
'국가부도의 날' 절망스러웠던 ...
너무도 절망스럽고 원통했던 국가부도 위기에 직면한 사람들의...
기사이미지
판빙빙 중국 공산당 입장 옹호...
탈세 논란 이후 망명설, 납치설 등의 소문에 휩싸인 중국 톱스...
기사이미지
봉사활동 조작의혹 안바울, 대...
대한유도회가 병역특례 봉사활동 조작 의혹을 받고 있는 국가...
기사이미지
['제3의 매력' 종영] 작가 필력...
'제3의 매력'이 뒷심을 잃고 휘청이더니 결국 찝찝함 속에 막...
기사이미지
'그것이 알고싶다' 故 강슬기, ...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무참히 살해당한 강슬기 씨 사건이 대...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