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마드 성체 훼손 논란 전 은하선 있었다…십자가 형태 성 기구 '충격'

입력2018.07.11 17:25 최종수정2018.07.11 17:25
기사이미지
은하선 / 사진=EBS 방송화면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문수연 기자] 워마드 성체 훼손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페미니스트 은하선에게 이목이 쏠리고 있다.

2016년 1월 섹스 칼럼니스트 은하선은 자신의 SNS에 "사랑의 주님"이란 게시글과 함께 십자가 형태의 여성용 성 기구(딜도) 사진을 공개했다.

이에 독교계를 중심으로 큰 논란이 발생했고 결국 은하선은 출연 중이던 EBS '까칠남녀'에서 하차했다.

당시 EBS 측은 "확인 결과 해당 사진은 은하선 씨가 2016년 1월에 올린 것이다. 개인 행위로서는 표현의 자유라는 측면에서 존중받아야 하지만, 공영방송 EBS의 출연자로서는 적절하지 않다고 판단했다"면서 "물론 해당 사진 게시가 방송 출연 이전의 일이고, 2017년 2월 섭외 당시에 제작진은 이를 인지하지 못했으나, 제보를 통해 알게 된 이상 아무런 조치 없이 넘어가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고 밝혔다.

한편 은하선은 페미니즘 서적을 쓴 작가이자 칼럼니스트로, 성인용품 가게도 운영하는 사업가로 알려졌다.




문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홍수아, 中서 추자현만큼 유명...
'끝까지 사랑' 신창석 PD가 홍수아를 주인공으로 캐스팅한 비...
기사이미지
구지성, 스폰서 제의 메시지 폭...
레이싱 모델 출신 배우 구지성이 스폰서 제의를 받았다고 폭로...
기사이미지
"영아 사망, 더 세게 누르려 다...
'보도본부 핫라인' 영아 사망 사건에 기자 역시 분노했다. 20...
기사이미지
"민긍호 선생은 진정한 영웅"…...
카자흐스탄 피겨스케이팅 선수 데니스 텐이 불의의 사고로 세상...
기사이미지
이엘리야가 틀을 깨고 도약하는...
성공을 위해 물불 가리지 않는 여자, 전 남자친구의 연애를 훼...
기사이미지
김정현 무표정 일관 "힘든 일 ...
‘시간’ 김정현이 무표정에 대해 말했다. 20일 서울 마포구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