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년 주기 첫 우승' 징크스, 크로아티아가 이어갈까[ST월드컵스페셜]

입력2018.07.12 05:53 최종수정2018.07.12 05:53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크로아티아가 2018 러시아 월드컵 결승 진출과 함께 '20년 주기 월드컵 첫 챔피언 탄생'의 징크스 바통을 이어받을 준비를 마쳤다.

크로아티아는 12일 오전 3시(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와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준결승전에서 연장 접전 끝에 2-1 승리를 거두고 역사상 첫 월드컵 결승 무대를 밟는데 성공했다.

월드컵에서는 20년 주기로 첫 챔피언이 탄생하는 징크스가 있다. 1958년 브라질이 처음 정상에 올랐고, 20년 뒤인 1978년 아르헨티나가 자국 대회에서 첫 우승을 맛봤다. 1998년에는 프랑스가 이를 이어 받아 첫 우승의 영광을 안았다.

이번 대회에서는 우승 경험이 없는 벨기에와 크로아티아가 4강에 올랐고, 크로아티아가 결승에 오르며 이 징크스를 이어갈 유일한 주인공이 됐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종국·홍진영 진짜 같아 의...
'미운우리새끼' 김종국 홍진영의 사이를 김종국 어머니도 의심...
기사이미지
톰 크루즈, 손가락·팔꿈치 하...
'런닝맨' 톰 크루즈 헨리 카빌 사이먼 페그가 등장해 손가락 ...
기사이미지
'팬덤'만 열광한 영화 '아수라'...
SBS '그것이 알고싶다' 방영 이후 영화 '아수라'가 재평가받고...
기사이미지
'52G 연속출루' 추신수가 남긴 ...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의 연속출루 대장정이 52경기에서 마...
기사이미지
이재명·은수미 조폭 연루설과 ...
'그것이 알고싶다' 이재명 은수미 조폭 연루설 방송에 전 국민...
기사이미지
유호정 "남편 이재룡 보면 설레...
'미운 우리 새끼' 단아한 줄 알았던 유호정의 화끈 입담이 펼...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