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한혜연 "소지섭, 내 '베이비' 호칭 유일하게 거부"

입력2018.07.12 10:23 최종수정2018.07.12 10:23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해피투게더3' 한혜연이 과거 소지섭이 베이비 호칭을 거절당한 사연을 털어놨다.

시청자들의 든든한 사랑을 받고 있는 목요일 밤의 터줏대감 KBS2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의 12일 방송은 '해투동:판매왕 특집'과 박명수-박정현-샤이니-마마무가 출연하는 '전설의 조동아리:내 노래를 불러줘-공연의 제왕 특집' 2부로 꾸며진다. 이 가운데 ‘해투동:판매왕 특집’에는 허경환-홍진영-한혜연-이국주-강혜진이 출연해 판매왕 다운 퍼펙트 입담으로 안방극장에 웃음을 투하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슈스스(슈퍼 스타 스타일리스트) 한혜연은 자신이 스타들을 부르는 애칭이 '베이비'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어 한혜연은 "오히려 사람들이 '베이비’로 불러 달라고 한다"며 배우들의 '베이비' 사랑을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한혜연은 본인의 사랑스러운 애칭을 거절한 유일한 배우가 있었는데 다름아닌 소지섭이라고 밝혔다. "(소지섭이)손발이 오글거렸던 것 같다"며 안타까워 하며 소지섭의 상남자 면모를 전해 유재석의 뜨거운 공감을 불러일으켰다.

이에 더해 한혜연은 "이효리는 표현을 반어법으로 한다"며 찰진 반어법을 폭로하는가 하면 송혜교-임수정에게 미안한 일이 있다고 밝히는 등 톱스타 스타일링의 뒷이야기를 낱낱이 털어놓았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이날 한혜연은 "배우들이 날 좋아하는 이유는 내 욕 때문이다"며 추임새 같은 욕을 거침 없이 구사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기도 했다고.

대한민국 대표 슈스스 한혜연이 들려줄 톱배우들과의 잊지못할 에피소드와 현장을 폭소케 한 거침없는 입담은 ‘해피투게더3-판매왕 특집’ 본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2049 시청률을 포함, 매주 동 시간대 시청률 1위 자리를 든든히 지키며 뜨거운 화제를 불러 일으키고 있는 KBS2 '해피투게더3'는 12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마이크로닷 부모 사기설, 빠른 ...
가수 마이크로닷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확산된 사기설과 관련해...
기사이미지
'국가부도의 날' 절망스러웠던 ...
너무도 절망스럽고 원통했던 국가부도 위기에 직면한 사람들의...
기사이미지
판빙빙 중국 공산당 입장 옹호...
탈세 논란 이후 망명설, 납치설 등의 소문에 휩싸인 중국 톱스...
기사이미지
봉사활동 조작의혹 안바울, 대...
대한유도회가 병역특례 봉사활동 조작 의혹을 받고 있는 국가...
기사이미지
['제3의 매력' 종영] 작가 필력...
'제3의 매력'이 뒷심을 잃고 휘청이더니 결국 찝찝함 속에 막...
기사이미지
'그것이 알고싶다' 故 강슬기, ...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무참히 살해당한 강슬기 씨 사건이 대...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