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아티아에 진 잉글랜드, 스폰서 아닌 양말 착용으로 '벌금 징계'[ST월드컵이슈]

입력2018.07.12 16:10 최종수정2018.07.12 16:10
기사이미지
사진=FIFA 공식 SNS 계정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잉글랜드 축구 국가대표팀이 스폰서 제품이 아닌 양말을 착용한 탓에 국제축구연맹(FIFA)으로부터 벌금 징계를 받았다.

영국 공영방송 'BBC'을 비롯한 다수의 영국 언론은 12일(이하 한국시간) 잉글랜드축구협회(FA)에 FIFA가 7만 스위스 프랑(약 7900만원)의 벌금을 부과했다고 전했다.

매체에 따르면 델레 알리, 에릭 다이어, 라힘 스털링 등은 스웨덴과 8강전에서 공식 스폰서인 나이키 양말 위에 타 브랜드의 제품을 덧신고 나왔다. 이는 FIFA의 마케팅 규정을 위반하는 것으로 벌금에 해당하는 행동이다.

한편 FIFA는 "FA에 해당 선수들의 행동을 중단해달라고 이야기했지만, 일부 선수가 스웨덴과 8강전에서 지속적으로 이를 반복했다"며 징계 이유를 설명했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이윤택, 1심서 징역 6년 성폭력...
극단 단원들을 상습적으로 성추행한 혐의로 구속기소 된 이윤...
기사이미지
임형준, 결혼 6년만 10세 연하 ...
배우 임형준의 이혼 소식이 전해졌다. 19일 한 매체는 영화 ...
기사이미지
구하라-전 남자친구 CCTV 영상 ...
폭행 사건으로 논란에 휩싸인 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와 그의 ...
기사이미지
'황희찬 데뷔골' 함부르크, 드...
황희찬(함부르크)이 데뷔골을 뽑아낸 가운데 팀도 승리를 거뒀...
기사이미지
김부선 심경고백 "이재명 무리...
배우 김부선이 '가로세로 연구소'를 통해 심경을 고백했다. 1...
기사이미지
조용필, 15년 만에 생방송 라디...
가수 조용필이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라디오에 출연한다. 19일...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