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코마 신혜선♥차단남 양세종, 대세의 만남

입력2018.07.12 17:41 최종수정2018.07.12 17:41
기사이미지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신혜선 양세종 / 사진=SBS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대세 남녀’ 신혜선-양세종이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로 인생 캐릭터 경신을 예고하고 있다.

‘기름진 멜로’의 후속으로 오는 23일 밤 10시 첫 방송될 하반기 로코 기대작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극본 조성희·연출 조수원)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신혜선)와 세상과 단절하고 살아온 ‘차단男’(양세종), 이들이 펼치는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너의 목소리가 들려’를 연출한 조수원PD와 ‘그녀는 예뻤다’를 집필한 조성희 작가의 야심작이다.

이 가운데 신혜선-양세종의 연기 변신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먼저 신혜선은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주말 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을 흥행으로 이끌며 존재감을 확고히 한 배우로, 찰떡 같은 캐릭터 소화력을 십분 발휘해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연기 스펙트럼을 넓혀가고 있다. 그런 그가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로 데뷔 이후 첫 미니시리즈 주연에 도전, 러블리한 로코 여주로 도약을 예고하고 있어 기대를 모은다.

특히 공개된 스틸 속 신혜선은 티없이 해맑은 표정으로 시선을 강탈한다. 신혜선은 열일곱 멘탈을 가진 서른 살 우서리를 통해 전작에서 보여주지 못했던 발랄하고 통통 튀는 매력을 보여줄 예정. 이와 함께 잔뜩 헝클어진 머리칼과 초췌한 얼굴을 한 신혜선의 모습이 공개돼 웃음을 선사한다. 이는 망가짐을 불사한 신혜선의 코믹 연기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며, 새로운 로코 여제의 탄생을 예감케 한다.

그런가 하면 양세종은 꿀 눈빛과 부드러운 목소리로 여심을 사로잡았던 ‘멜로 장인’의 면모에, 엉뚱한 매력을 첨가해 ‘로코 남신’으로 거듭날 준비를 끝마쳤다. 앞서 공개된 스틸과 티저 영상에서 양세종은 바야바 분장을 하는가 하면, 사물들의 길이를 재는 엉뚱한 행동을 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에 더해 양세종은 극중 시크한 얼굴로 엉뚱한 행동을 일삼고, 난데 없는 타이밍에 농담을 던지는 공우진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독특하고 신선한 매력을 느끼게 해줄 것으로 보여 관심이 고조된다.

이처럼 신혜선-양세종은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를 통해 어디서도 보지 못했던 코믹한 면모들을 대 방출하며 색다른 매력으로 안방극장에 찾아갈 예정이다. 이에 ‘대세 남녀’ 신혜선-양세종이 만나 일으킬 시너지 효과와 코믹하고도 발랄한 케미스트리를 가진 ‘신 로코 커플’ 탄생에 대한 기대감이 상승하고 있다.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와 세상을 차단하고 살아온 ‘차단男’, 이들의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코로 ‘믿보작감’ 조수원PD와 조성희 작가의 야심작이다. ‘기름진 멜로’ 후속으로 오는 23일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오효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마이크로닷 부모 사기설, 빠른 ...
가수 마이크로닷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확산된 사기설과 관련해...
기사이미지
'국가부도의 날' 절망스러웠던 ...
너무도 절망스럽고 원통했던 국가부도 위기에 직면한 사람들의...
기사이미지
판빙빙 중국 공산당 입장 옹호...
탈세 논란 이후 망명설, 납치설 등의 소문에 휩싸인 중국 톱스...
기사이미지
봉사활동 조작의혹 안바울, 대...
대한유도회가 병역특례 봉사활동 조작 의혹을 받고 있는 국가...
기사이미지
['제3의 매력' 종영] 작가 필력...
'제3의 매력'이 뒷심을 잃고 휘청이더니 결국 찝찝함 속에 막...
기사이미지
'그것이 알고싶다' 故 강슬기, ...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무참히 살해당한 강슬기 씨 사건이 대...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