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소설 파도야 파도야' 노행하 "엄순영子, NO"…장재호 "반효정 유언"

입력2018.08.10 09:40 최종수정2018.08.10 09:40
기사이미지
'파도야 파도야' 등장인물 노행하 장재호 /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TV소설 파도야 파도야' 노행하가 장재호와 엄순영 사이의 아들 민수에 대한 거부감을 드러냈다.

10일 오전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TV소설 파도야 파도야'(극본 이현재·연출 이덕건) 128회에서는 홍기전(반효정)의 장례를 마치고 온 오정훈(장재호) 황미진(노행하) 부부가 마찰을 빚었다.

이날 황미진은 오정훈에게 "할머니 돌아가셨으니까, 민수를 우리 호적에 넣겠다는 이야기는 두번다시 꺼내지 말아요"라고 엄포를 놨다.

이에 오정훈은 "그 이야기는 할머니의 유언이었어요"라며 맞섰고, 황미진은 "뭐라고요? 호적에 넣겠다는 건가요"라며 발끈했다.

오정훈은 "미진 씨한테 키우라는 말 아닙니다. 아이 호적은 만들어야 하니, 생각을 좀 해보겠다는 겁니다"라고 설득했고, 황미진은 "나랑 끝내고 싶으면 그렇게 해요. 그리고 나랑 빨리 외국으로 나가요. 이런 이야기하는 거 정말 지긋지긋해요"라며 돌아섰다.




이호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조덕제, 아내 이어 경찰 조사 "...
배우 조덕제와 그의 아내가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피소당해 경...
기사이미지
강용석 "생쇼하는 '점명', 놀아...
김부선의 변호를 맡고 있는 강용석 변호사가 이재명 경기도지...
기사이미지
황교익 발언삭제, '백종원=뚱뚱...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이 요리 연구가 백종원을 저격한 발언을 ...
기사이미지
'박주호·황인범 골' 한국, 파...
한국이 다 잡았던 파나마를 놓쳤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
기사이미지
서유정 "40세 결혼…2세 고...
'아내의 맛'에서 배우 서유정 부부가 2세에 대한 속내를 털어...
기사이미지
낸시랭, 왕진진 '동영상 유포 ...
'김현정의 뉴스쇼' 낸시랭이 고통을 호소했다. 이혼 소송을 진...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