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승환, 다저스전 0.2이닝 2실점…이적 후 첫 실점·BS(1보)

입력2018.08.10 12:32 최종수정2018.08.10 12:32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오승환이 콜로라도 로키스 이후 첫 실점을 기록했다.

오승환은 10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 쿠어스필드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의 홈경기에 구원 등판했지만 0.2이닝 2피안타(1피홈런) 2탈삼진 1볼넷 2실점에 그쳤다.

오승환은 콜로라도 이적 후 처음으로 실점을 허용했다. 연속 경기 무실점 행진도 15경기에서 종료됐다. 시즌 평균자책점은 2.63으로 상승했다.

이날 오승환은 팀이 5-3으로 앞선 8회초 마운드에 올랐다. 출발은 나쁘지 않았다. 선두타자 매니 마차도를 하이 패스트볼로 헛스윙 삼진 처리했고, 저스틴 터너 역시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웠다.

그러나 오승환은 2사 이후 맷 캠프에게 담장을 원바운드로 넘어가는 인정 2루타를 허용하며 위기를 맞았다. 이어 코디 벨린저에게 초구를 공략당해 우중간 담장을 넘어가는 동점 투런포를 허용했다.

흔들린 오승환은 이후 작 피더슨에게 볼넷을 허용했다. 결국 이닝을 마무리 짓지 못하고 웨이드 데이비스에게 마운드를 넘겼다. 데이비스가 추가 실점 없이 이닝을 마무리 지은 것이 그나마 다행이었다.

한편 콜로라도와 다저스는 8회 현재 5-5로 맞서고 있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2018 어워즈' 최악의 사건사고...
늘 그랬듯 2018년 역시 연예계는 분주하게 굴러갔다. 눈부신 ...
기사이미지
[단독] 황민, 선고 불복 항소 ...
음주운전 사고로 2명을 숨지게 한 혐의로 구속 기소된 뮤지컬 ...
기사이미지
조재현 측 "미성년자 성폭행 혐...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로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당한 배우 조재...
기사이미지
이용대 측 "변수미와 이혼 조정...
배드민턴 선수 이용대와 배우 변수미가 이혼 조정 신청 절차에...
기사이미지
워너원, 더 유지될 순 없었나 [...
그룹 워너원(강다니엘, 박지훈, 이대휘, 김재환, 옹성우, 박우...
기사이미지
김영희 측, 거짓인터뷰 논란 해...
김영희가 아버지의 생존을 몰랐다는 것이 사실이 아니라는 반...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