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1 '보이스2' 이하나, 싸이코패스 형사 이진욱과 팀플레이 '기대감↑'

입력2018.08.10 17:55 최종수정2018.08.10 17:55
기사이미지
'보이스2' 이진욱 이하나 / 사진=OCN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김현민 기자] '보이스2'가 웰메이드 장르물의 명맥을 이어나간다.

10일 케이블TV OCN 새 주말드라마 '보이스2'(극본 마진원·연출 이승영)가 첫 방송을 하루 앞둔 가운데 기대감을 높이는 드라마 스틸 사진이 공개됐다. 지난해 방송된 전작 '보이스'는 보이스 프로파일링이라는 신선한 소재로 OCN 역대 최고 2549 타깃 시청률인 평균 5.4%, 최고 6.1%를 기록하며 장르물의 본가 OCN의 명성을 쌓는 데 일조했다.

전작과 세계관을 공유하는 '보이스2'에는 보이스 프로파일러이자 112 신고센터의 센터장인 강권주(이하나)가 돌아온다. 그리고 범인의 머리로 현장을 보는 싸이코패스 형사 도강우(이진욱)가 새롭게 합류한다. 그의 잠재된 싸이코패스적 능력은 범죄 심리에 를 꿰뚫는 통찰력으로 이어진다.

이렇듯 사건을 꿰뚫는 '눈'과 '귀'로 감각수사를 예고한 이진욱과 이하나가 선사할 새롭고 강력해진 팀플레이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더불어 시즌1에 이어 강권주의 곁을 지키는 언어천재 박은수(손은서)는 더 노련해진 실력으로 컴백하고 뉴페이스 천재 해커 진서율(김우석)의 합류 역시 새로워진 골든타임팀에 힘을 싣는다.

특히 이들이 맞설 악의 존재에 대한 궁금증은 그 어느 때보다 높다. 이에 대해 이승영 PD는 "시즌1이 개인의 강한 어둠을 짙게 그렸다면 '보이스2'는 불특정 다수의 집단적 범죄를 다룬다. 악의 존재는 혐오가 만연한 시대와 그로 인해 파멸로 가고 있는 사회에 대한 고민에서 나왔다. 실제 일어났던 사건들을 바탕으로 전대미문의 범죄 집단이 등장하며, 새로운 악을 마주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어둠이 짙을수록 빛은 더욱 강해질 수 있다. 범죄 피해자에 집중해 악을 강력히 응징하는 드라마를 선보이겠다"고 덧붙였다.

'보이스2'는 누군가에겐 마지막이 될 수 도 있는 골든타임 3분 안에 피해자를 구출하는 과정을 통해 우리 주변에서 일어나는 범죄에 대한 위험성과 예방에 대한 경각심을 주는 현실적인 이야기를 선보인다. 탄탄한 스토리라인으로 시즌1의 성공을 이끈 마진원 작가가 집필을 이어간다. '특수사건 전담반 TEN' '실종느와르 M' 등으로 OCN 장르물의 장을 만들어온 이승영 PD가 연출을 맡는다. 11일 밤 10시 20분 첫 방송된다.




김현민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아내 23살, 꿈 포기하고 결혼...
‘슈퍼맨이 돌아왔다’ 박주호가 출연 이유를 밝혔다. 19일 ...
기사이미지
오지호 득남, 첫째 딸 서흔과 ...
배우 오지호가 득남했다. 18일 오지호 소속사 빙고스타엔터테...
기사이미지
이재룡 "유호정과 20년간 부부...
‘너는 내 운명’ 이재룡이 아내 유호정과 20년 간 부부싸움이...
기사이미지
태권도 품새 윤지혜, 개인전 동...
태권도 품새 윤지혜가 대한민국 선수단에 첫 메달을 선물했다. ...
기사이미지
정준영, 신화 보고 의욕 상실 "...
‘1박 2일’ 정준영이 신화를 보더니 자신감을 상실했다. 19...
기사이미지
백청강 근황 공개 "힘들었지만 ...
가수 백청강의 근황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6일 백청강...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