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모귀신이 뭐길래, 3일만 160만명이 본 이유 "노이즈 마케팅?"

입력2018.08.11 15:27 최종수정2018.08.11 15:27
기사이미지
모모귀신 / 사진=유투브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모모귀신에게 인기 유튜버 허팝(30, 본명 허재원)이 모모 통화한 영상을 공개한 가운데 모모귀신에 대한 대중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모모귀신은 위는 사람의 형태를 지니고 있고, 아래는 닭의 형성을 뛰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 도시괴담이다.

한편 허팝은 지난 8일 유튜브 채널에 "절대 전화하면 안된다는 모모 귀신한테 전화했는데 받았습니다. 그녀가 한 말은?!"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은 공개 3일 만인 11일 오후 3시 20분 기준 약 161만 뷰라는 놀라운 기록을 세우고 있다. 모모 귀신은 관심에 힘입어 이날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허팝은 "모모 귀신에 전화를 해달라는 제보를 많이 받았다. 모모 귀신은 얼굴은 창백한 여자인데 몸이 치킨이다. 기괴하고 소름 끼치게 생겼다"고 영상을 찍게 된 계기를 설명했다. 이어 "유명한 이유는 전화번호가 있기 때문. 전화를 받는 경우도 있고 못 받으면 전화를 따로 해주고 자기의 무서운 사진을 보내주기도 한다. 일본, 멕시코, 콜롬비아 등에 전화번호가 있다"고 말하며 통화를 시도했다.

하지만 콜롬비아와 일본 모모 귀신의 전화로 연결을 시도한 결과 받지 않았다. 그러던 중 허팝의 전화 앱에 갑자기 뜬 '모모 코리아'라는 연락처. 통화를 시도하니 모모 귀신이 전화를 받았고 기괴한 얼굴이 눈길을 끌었다. 그러나 이는 허팝이 만든 계정이었고 허팝은 "모모가 전화번호를 가지고 있다는 것을 캐릭터 홍보 등을 위한 노이즈 마케팅 수단으로 만든 아이템이 아닌가 싶다"고 덧붙였다.




오효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고현정 '조들호2', 벌써 따라붙...
아직 고현정에게는 '리턴'이라는 꼬리표가 따라다닌다. 14일 ...
기사이미지
D급 감성 'YG전자', 셀프디스하...
YG가 PD들을 영입하며 콘텐츠 제작에도 손을 뻗치더니 'YG전자...
기사이미지
지대한 "일류, 이류만 행복한가...
"삼등도 즐겁게 놀 수 있어요." 최근 부산광역시 해운대 중동...
기사이미지
'연습생 신화' 장학영, 승부조...
연습생으로 선수 생활을 시작해 국가대표에 이름을 올렸던 '연...
기사이미지
양미라, 17일 결혼 앞두고 웨딩...
배우 양미라의 웨딩화보가 공개됐다. 지난 9월 강남구 논현동...
기사이미지
주윤발 재산환원 "2000억 ...
홍콩 배우 주윤발이 전 재산을 기부한다고 밝혔다. 최근 주윤...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