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윤석 "'추격자' 하정우와의 싸움은 UFC, '암수살인' 주지훈과는 테니스"

입력2018.09.13 16:42 최종수정2018.09.13 16:42
기사이미지
김윤석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배우 김윤석이 영화 '암수살인'과 '추격자'를 비교했다.

13일 오후 서울 강남구 메가박스 코엑스점에서 진행된 영화 '암수살인' 언론시사회 직후 기자간담회에 김태균 감독, 배우 김윤석, 주지훈이 참석했다.

'암수살인'은 여타 형사물에서 형사가 범인을 잡는 장르적 쾌감에 집중하는 것과 다르다. 형사가 수감된 살인범의 자백을 듣고 끈질기게 죽은 피해자를 추적하는 데 초점을 맞춘다.

이날 김윤석은 "영화를 보고 '추격자'를 떠올리실 분들이 많을 것이다. '추격자'에서도 제가 형사로 나왔는데 그 영화에서 범인(하정우)과의 싸움을 UFC라고 한다면 이번에 주지훈 씨와의 격투는 테니스가 아닐까 싶다"면서 "접견실에서 강력한 서브가 오면 막아내고, 테니스를 격렬하게 친 것 같다. 그 속에서는 UFC를 하고 있었을 거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는 "형사물이라는 것이 굉장히 영화적으로 쉽게 다가갈 수 있는 장르인 것 같다. 또 시원한 오락물로서 정의가 이기는 이야기를 만들기 쉬운데 이 영화를 만나면서 '그렇게 가지 않아도 훌륭한 영화가 나올 수 있구나 하고 생각을 했다"고 덧붙였다.

또 그는 "'암수살인'에서 나오는 형사의 모습이 지금까지 나온 형사 중에서 가장 많이 마음에 용광로처럼 끓어오르는 에너지가 아니더라도 느리게 마지막까지 피해자를 위해 나아가는 모습이 참 마음에 들었다"고 털어놨다.

10월 개봉하는 '암수살인'은 실제 사건을 모티브로 했다. 수감된 살인범 강태오(주지훈)가 형사 김형민(김윤석)에게 추가 살인을 자백하고 형민이 태오가 적어둔 7개의 살인 리스트를 믿고 수사에 들어가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오정태 태도 논란 사과 "깊이 ...
개그맨 오정태가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방송 후 불거진 논란...
기사이미지
신봉선 눈물 "장동민 때문에 매...
'할 말 있어, 오늘'에서 장동민이 신봉선에게 사과를 전했다. ...
기사이미지
조성모 아들 봉연 '슈돌' 등장,...
'슈퍼맨이 돌아왔다' 조성모의 아들이 아빠와 쏙 빼닮은 외모...
기사이미지
KT, 외국인 투수 라울 알칸타라...
kt wiz가 도미니카 출신 외국인 투수 라울 알칸타라(Raul Alca...
기사이미지
['제3의 매력' 종영] 작가 필력...
'제3의 매력'이 뒷심을 잃고 휘청이더니 결국 찝찝함 속에 막...
기사이미지
'그것이 알고싶다' 故 강슬기, ...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무참히 살해당한 강슬기 씨 사건이 대...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