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해 "자식들 전화 오면 철렁해…늙어가는 증거"(아침마당) [TV캡처]

입력2018.09.14 09:22 최종수정2018.09.14 09:22
기사이미지
'아침마당' 송해 이상용 / 사진=KBS1 방송화면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추승현 기자] '아침마당'에서 방송인 송해가 자식에게 전화가 오면 가슴이 철렁하다고 밝혔다.

14일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의 '공감토크 사노라면'은 '나이 드니 점점 줄어드는 것 VS 늘어나는 것'을 주제로 꾸며진 가운데, 송해 현미 윤문식 장미화 이상벽 전원주 등이 출연했다.

이날 송해는 "우리가 많은 데 가는 게 직업이기 때문에 가서 얼굴 찡그릴 수가 없다"며 "스케줄 가서 편안하게 있다가도 애들 전화가 오면 가슴이 철렁하다. 그게 늙어가는 증거 같다"고 말해 많은 이들의 공감을 샀다.

또 이상용은 "제가 군대 프로에서 '그리운 어머니'라는 코너를 할 때도 안 울었다"며 "그런데 나이 들면서 줄어드는 게 마누라 탓하는 것, 늘어나는 건 마누라를 고맙게 사랑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추승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영화 '암수살인' 유가족에게만 ...
영화 '암수살인', 유가족을 제대로 배려치 못한 대처가 아쉽다...
기사이미지
안소미 측 "오늘(21일) 딸 출산...
개그우먼 안소미가 엄마가 됐다. 안소미 소속사 관계자는 21...
기사이미지
유키스 출신 동호, 은퇴·결혼...
그룹 유키스 출신 동호의 지난 5년, 우여곡절이 가팔랐다. 은...
기사이미지
손흥민, '3연패' 토트넘을 구하...
토트넘이 3연패 수렁에 빠져있다. 다가오는 브라이튼 앤 호브 ...
기사이미지
김부선 "권상우와 정사신, 리허...
배우 김부선이 권상우와 관련된 일화를 밝혔다. 김부선은 최...
기사이미지
['친애하는 판사님께' 종영] 윤...
'친애하는 판사님께' 배우 윤시윤의 호연이 시청자의 고개를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