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해 "자식들 전화 오면 철렁해…늙어가는 증거"(아침마당) [TV캡처]

입력2018.09.14 09:22 최종수정2018.09.14 09:22
기사이미지
'아침마당' 송해 이상용 / 사진=KBS1 방송화면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추승현 기자] '아침마당'에서 방송인 송해가 자식에게 전화가 오면 가슴이 철렁하다고 밝혔다.

14일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의 '공감토크 사노라면'은 '나이 드니 점점 줄어드는 것 VS 늘어나는 것'을 주제로 꾸며진 가운데, 송해 현미 윤문식 장미화 이상벽 전원주 등이 출연했다.

이날 송해는 "우리가 많은 데 가는 게 직업이기 때문에 가서 얼굴 찡그릴 수가 없다"며 "스케줄 가서 편안하게 있다가도 애들 전화가 오면 가슴이 철렁하다. 그게 늙어가는 증거 같다"고 말해 많은 이들의 공감을 샀다.

또 이상용은 "제가 군대 프로에서 '그리운 어머니'라는 코너를 할 때도 안 울었다"며 "그런데 나이 들면서 줄어드는 게 마누라 탓하는 것, 늘어나는 건 마누라를 고맙게 사랑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추승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오정태 태도 논란 사과 "깊이 ...
개그맨 오정태가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방송 후 불거진 논란...
기사이미지
신봉선 눈물 "장동민 때문에 매...
'할 말 있어, 오늘'에서 장동민이 신봉선에게 사과를 전했다. ...
기사이미지
조성모 아들 봉연 '슈돌' 등장,...
'슈퍼맨이 돌아왔다' 조성모의 아들이 아빠와 쏙 빼닮은 외모...
기사이미지
KT, 외국인 투수 라울 알칸타라...
kt wiz가 도미니카 출신 외국인 투수 라울 알칸타라(Raul Alca...
기사이미지
['제3의 매력' 종영] 작가 필력...
'제3의 매력'이 뒷심을 잃고 휘청이더니 결국 찝찝함 속에 막...
기사이미지
'그것이 알고싶다' 故 강슬기, ...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무참히 살해당한 강슬기 씨 사건이 대...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