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고은X정해인 '유열의 음악앨범' 캐스팅…훈훈한 투샷

입력2018.09.14 09:25 최종수정2018.09.14 09:25
기사이미지
김고은 정해인 '유열의 음악앨범' / 사진=CGV아트하우스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채윤 기자]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가제)'이 김고은, 정해인을 주연에 낙점하고 지난 9월 1일 크랭크인했다.

'유열의 음악앨범'은 라디오에서 흘러나온 노래처럼 우연히 만난 두 사람이 오랜 시간 엇갈리고 마주하길 반복하며 서로의 주파수를 맞추어 나가는 과정을 그린 감성멜로 영화다.

정해인은 녹록지 않은 현실에도 불구하고 맑은 웃음을 간직한 청년 현우 역을 맡아 이전 배역들과는 다른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그는 "정지우 감독님의 작품들을 모두 좋아해서 꼭 한 번 같이 작업을 해보고 싶었다. 또 '유열의 음악앨범'만의 서정적인 분위기와 이야기가 녹아 든 시나리오가 마음에 들었다"며 새 작품을 시작하는 소감을 밝혔다.

정해인과 함께 '유열의 음악앨범'을 완성할 미수 역에는 20대 여배우로서 독보적인 필모그래피를 차곡차곡 완성해 나가고 있는 김고은이 캐스팅되어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고은은 청춘의 시기를 성실하게 살아 내는 미수 역을 맡아 정해인과 우연에서 인연으로 이어지는 사랑 이야기를 그려나갈 예정이다. '은교'에 이어 정지우 감독과 두 번째 호흡을 맞추게 된 김고은은 "설레고 기대된다. 관객들과 함께 공감할 수 있는 한 편의 아름다운 영화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당찬 포부를 밝혔다.

전작들을 통해 사람의 내면과 사랑을 미세하게 들여다보는 데 집중해 왔던 정지우 감독은 "있는 그대로의 모습으로도 이미 빛나는 두 배우가 만나 어떤 장면이 만들어질지를 상상하는 것만으로도 가슴이 두근거렸다"며 두 젊은 배우가 빚어낼 사랑의 호흡에 높은 기대를 표하기도 했다.

'유열의 음악앨범'은 하반기 크랭크업, 내년 개봉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채윤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영화 '암수살인' 유가족에게만 ...
영화 '암수살인', 유가족을 제대로 배려치 못한 대처가 아쉽다...
기사이미지
안소미 측 "오늘(21일) 딸 출산...
개그우먼 안소미가 엄마가 됐다. 안소미 소속사 관계자는 21...
기사이미지
유키스 출신 동호, 은퇴·결혼...
그룹 유키스 출신 동호의 지난 5년, 우여곡절이 가팔랐다. 은...
기사이미지
손흥민, '3연패' 토트넘을 구하...
토트넘이 3연패 수렁에 빠져있다. 다가오는 브라이튼 앤 호브 ...
기사이미지
김부선 "권상우와 정사신, 리허...
배우 김부선이 권상우와 관련된 일화를 밝혔다. 김부선은 최...
기사이미지
['친애하는 판사님께' 종영] 윤...
'친애하는 판사님께' 배우 윤시윤의 호연이 시청자의 고개를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