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반의 장미' 감독 "성행위 연상 장면? 수위 강하다 생각 못 했다"

입력2018.10.10 16:20 최종수정2018.10.10 16:20
기사이미지
'배반의 장미' 박진영 감독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배반의 장미' 박진영 감독이 영화의 유머 코드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10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점에서 영화 '배반의 장미'(감독 박진영 제작 태원엔터테인먼트) 언론시사회 후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박진영 감독을 비롯해 배우 김인권, 정상훈, 손담비, 김성철이 참석했다.

이날 영화 속에서 성행위를 연상케 하는 장면, 손담비의 신체 일부분을 클로즈업하는 화면 등에 대한 질문이 나왔다. 해당 장면이 15세 관람가에 적합하지 않을 수도 있다는 것.

박진영 감독은 "보는 사람들마다 관점이 다를 수 있을 것 같다. 이렇게 하면 더 재미있을 거라는 제작진의 의견을 수용한 것이다. 수위가 강하다는 생각은 사실 못 했다"고 말했다.

박진영 감독은 "저희 영화는 딱 집어서 어디가 재미있다기 보다는 지나가는 이야기가 많다. 웃어달라는 것 보다는 지나가는 한 마디나 다른 배우들의 행동을 가능하면 많이 살리고 싶었다. 그런 부분은 잘 나왔다고 생각하고 싶다. 어떤 나이층을 타깃으로 삼기 보다는 편안하게 보게 하고 싶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18일 개봉하는 '배반의 장미'는 각자 자신의 인생이 제일 우울하고 슬플 것이라 자부하는 3명의 남자와 1명의 여자가 만나 한날한시에 함께 하늘로 가기로 결심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이소연 기자 ent@stoo.com
사진=팽현준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조태관, 최수종 조카 아내 노혜...
'궁민남편'에 출연한 조태관의 아내 노혜리가 화제다. 지난 ...
기사이미지
'퀸' 브라이언 메이 女 가슴 모...
록그룹 ‘퀸’의 기타리스트 브라이언 메이가 여성 가슴 모양...
기사이미지
빚투 논란에 "아프고 힘들던 가...
배우 임예진 측이 빚투(#빚Too·나도 떼였다) 논란에 입장을 ...
기사이미지
'박항서 사랑'에 빠진 베트남 "...
베트남이 10년 만에 스즈키컵 정상에 올랐다. 베트남 중부의 ...
기사이미지
정재형 모델 출신 개그맨 오늘(...
모댈 출신 개그맨 정재형이 오늘(15일) 결혼식을 올린다. 정...
기사이미지
'알쓸신잡3' 사진 무단사용 사...
tvN 예능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3'(이하 '알쓸신...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